Hom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한국 여행 7일 일정을 마치고, 또 아쉬움을 남기면서 다음 여정에 나섭니다. 

휴가를 마치기 전에 홍콩에서 3박 4일간의 일정을 만들었는데요. 


저처럼 비행기를 좋아하는 사람들이 하는 것중에... 

여행지를 선택할때, 타보고 싶은 일등석 항공사 비행기를 탈 수 있는 곳을 위주로 선택하게 되는 경우가 있기도 합니다. 

같은 사무실에 직원들에게 이 얘기를 하니까 이상한 눈(!!!)으로 보더라구요. ㅋㅋㅋ

한국이야 가족들이 있는곳이니까 그렇다 치고. 

동경, 싱가폴, 두바이라는 곳을 가보기로 했던 이유가...

JAL, 싱가폴 항공, 에미레이츠 항공 일등석을 타보기 위해서라면 믿으시겠어요?


같은 이유로, 이번에는 홍콩에 가보기로 했습니다. 

바로 이 항공사, Cathay Pacific의 일등석을 타보기 위해서요. 


지난번 올렸던 발권글에서 보셨겠지만, 이 일등석 비행기표가 편도에 $18,000이나 합니다. 

물론 저만큼 돈을 내고 표를 구매하지는 않겠지만.... 

저는 알라스카마일 7만과 조금의 수수료로 발권을 마쳤구요.  표를 구하기까지가 그렇게 쉽지만은 않았던 발권이였어요. 

http://flywithmoxie.com/96695


ICN-HKG-ORD로 이어지는 비즈/일등석 탑승후기 시작하겠습니다. 


발권 주요사항

      구간     

        항공사             

       기종       

             탑승 클래스/좌석             

   사용 포인트   

   수수료    


ICN-HKG  

Cathay Pacific

 A330-300

2-Cabin Biz Class  15A*

HKG Stop-over   **

 $0


* 일등석이 없는 2-캐빈 비지니스석에 탑승했습니다. 1-2-1 구조라서 혼자 여행시에  아무쪽이나 창가쪽에 앉으면 좋아요. 

** 홍콩에서 시카고까지 7만마일로 발권이 되는데, 홍콩의 스탑오버를 이용해서 무료로, 추가로 붙일수 있는 구간이라서... 추가 차감 마일은 없습니다. 좋지요?


IMG_6309.jpg

홍콩으로 가는 비행기 

원월드 항공사라서 다른 원월드 항공사들과 공동 운항(?)이라고 보시면 되요. 


체크인 카운터

IMG_6258.jpg

인천공항에 체크인 하는곳인데요. 

사람이 거의 없어요. 저쪽에 이코노미 체크인쪽에는 좀 있긴 했는데, 일등석/비지니스석쪽에는 한두명 밖에 보이지 않았습니다. 

깨끗하지요, 인천공항?


IMG_6260.jpg

체크인 데스크에서 뭐 이런것이 체크인 가방에 있냐고 물어보는데... 

없는것 같아요. 


IMG_6261.jpg

또 한장의 보딩패스를 받습니다. 이제부터는 이번에 한국에서 구입한 여권 케이스도 이제부터 같이 가요. 


IMG_6266.jpg

게이트로 가는데 기차를 타고,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뭐.. 그렇게 갔어요. 

비행기 출발 게이트는 121.

케세이 퍼시픽 라운지는 118번에 있다고 했어요.


라운지

IMG_6304.jpg

아침부터 부지런히 할 일들이 있어서, 공항에서 시간이 별로 많이 있지가 않았는데. 

의외로 인천공항에서 좋은 라운지 하나를 경험하게 됩니다. 

ICN Cathay Pacific First/Business Lounge Review 


탑승을 하면 점심을 주겠지만, 이곳 라운지에 있는 맛있는 딤섬으로 일단 점심식사를 했어요. 


비행기

IMG_6305.jpg

CX439편. 

오늘 제가 탈 비행기예요. 

13:35출발인데. 13:05부터 탑승한다고 합니다. 


IMG_6310.jpg

게이트의 구조상, 탑승구를 통과하기 전까지는 비행기의 전체모습이 보이지 않아서 이제야 한장 찍어봐요. 

A330-300.


IMG_6312.jpg

인천공항에 탑승구는 뭐, 처음이 아니시지요? 

에스컬레이터 타고 내려가서 나오는 입구인데, 일등석, 비지니스석 구분 없이 탑니다. 


IMG_6314.jpg

처음에 들어가서 본 기내의 모습인데요. 

입에서 우와~ 라는 감탄사가 나오게 깨끗했어요. 

2-cabin의 비지니스석에 처음타는것은 아니였는데, 1-2-1으로 보이는 자리구조가 너무 맘에 들었네요. 


그동안 A330-300을 타고서 몇번 탑승후기를 남겼었지요?

학교 교실처럼 좌석을 만들어놓은 대한항공 일등석 A330-300. 

2014 일등석 탑승기 #2 - KE A330-300, NRT-ICN 구간

이 탑승 경험으로는 인천에서 갈아타는 비행기가 일등석이였기에 이 비행기도 일등석 좌석이 있는건 이해하겠는데. 

A330에 한줄로 일등석 좌석을 넣는게 과연 좋은것인가 하는 의문을 주었어요. 

옆에 아무도 없었으니까 괜찮았지만, 여기도 2-2-2 구조라서 개인 공간이 너무 좁았던것 같은 기억이예요. 

실제 공간이라기 보다는, 머리위에 있는 안쓰지만 내것같은 공간(!!!) 그런게 없던것 같았습니다. 


2-cabin이지만 역시 교실을 연상케 하는 아시아나 비지니스 A330-300

Moxie의 2016년 일등석 탑승기 #3 - (ICN-SIN) Asiana Airlines Business Class A330

이 아시아나 A330의 경우에는, 비즈석 2-2-2 구조인데, 창가에 앉았더니 옆사람의 영향으로 서비스 받는데 조금 불편했습니다. 

여기서도 역시 내 머리위에 있는 공간이 무척이나 작았던 느낌이였어요. 


위의 탑승 리뷰와는 조금 비교되는 케세이 퍼시픽 A330-300의 1-2-1의 만족스런 구조!!!

개인 혼자만의 공간이 참 좋았습니다. 


IMG_6317.jpg

좌석의 모습인데요. 

큰 비행기들의 일등석 좌석보다는 작았지만, 다른 A330에서 찾아볼수 없는 편안함이 있습니다. 

그리고 좌석의 배치도가 약간 엇각입니다. 정면을 보고 있지 않다는 거죠. 

어색할 줄 알았지만, 더 좋았던것으로 기억되요. 


IMG_6321.jpg

세상에.. 다리가 짧았으면 어쩔뻔 했을까요? ㅋㅋㅋ

간신히 끝까지 닿습니다. ㅎㅎ


IMG_6320.jpg

좌석에 이렇게 리모컨, 좌석 조정기등등의 여러가지 장치가 있어요. 


IMG_6323.jpg

전체 캐빈이 꽉 차지가 않았어서, 여기저기 구경을 할 수 있었는데요. 

비어있는 가운데 두 자리입니다. 커플이 여행하기에 좋게 되어있었어요. 


IMG_6326.jpg

두개의 좌석이 있는 가운데서 멋진 사진 한장 찍어보려고 했는데, 오는 사람, 가는 사람 신경쓰다가 보니까 조금 삐뚤어 졌어요. 

전체 캐빈의 모습을 보실수 있어요. 


IMG_6325.jpg

이렇게 생화를 꼽아 놓습니다. 

1개의 좌석이 있는 창가자리에는 없었는데, 가운데 두자리에는 이렇게 해 놨어요. 

(이 꽃 이름이 무엇인가요?)


IMG_6335.jpg

ㅋㅋ 이건 무슨 사진이냐하면요. 

자리에 앉았는데, 뭐가 이상했어요. 오른팔에 팔걸이가 없어서 불편했는데요...ㅋㅋㅋ


IMG_6336.jpg

저기 버튼을 누르니까 이렇게 팔걸이가 올라왔습니다. 이제 편하네요. 

좌석에 앉으러 들어가려면 걸릴까봐 넣어놨던 그 센스(!!)를 이해하지 못했습니다. 


IMG_6337.jpg

뭐 여러가지 넣을수 있는 공간이예요. 


IMG_6338.jpg

180도 완전히 눕혀지기도 합니다. 흠.. 

4시간도 안되는 낮 비행기라서 뭐 펴서 자볼 여유는 없을것 같긴 합니다만... 


IMG_6339.jpg

전기코드와 USB, 그리고 AV Input도 있는데... 


IMG_6344.jpg

헤드폰이 안보인다 했더니, 이곳에 장에 넣어놨습니다. 

비행중에 La La Land를 보면서 갔는데, 재미있게 갔어요. 헤드폰도 좋았네요. 


IMG_6407.jpg

유선 리모컨. 

도착까지 얼마가 남았는가 정보도 리모컨에서 볼 수 있어요. 


IMG_6341.jpg

앞쪽에 앉은 아주머니가 슬리퍼를 신고 계시기에, 담당 승무원에게 슬리퍼가 어디있냐고 물어봤는데요. 

잉??? 없답니다. 

이건 좀 이상한데, 아뭏든 케세이 비지니스석에서는 슬리퍼가 없나봐요. @@

그래서 그냥.. 신발을 신고 또 한장 찍어봅니다. 슬리퍼가 없는 기념!!


제가 앉았던 좌석 구역(?)에 두분의 한국 승무원이 계셨는데요. 

제 앞에 앉은 한국 승객께는 계속 한국말을 하시는데, 저한테는 계속 영어를 하셔서...두분이 모두 다요. ㅠㅠ

나중엔 제가 먼저 한국말로 "저도 한국말 해요~ㅋ"라고 알려드렸어요. ㅋㅋㅋㅋㅋ

(광장시장에서는 자꾸 저한테 중국말을 하던데요. ㅋ)


IMG_6331.jpg

식판은 옆에서 그냥 빼면 수평으로 나옵니다. 반이 접힌 상태로 나와서, 다 뺀다음에 이렇게 펴시면 되요. 


IMG_6329.jpg

일단 출발하기 전에 받은 샴페인 한잔


IMG_6332.jpg

한가지 좋은게 또 이건데요. 

Hot Towel!!

아끼지 않고 계속 주십니다. 

비행 내내 한 4~5번은 받은것 같아요. 


식사와 음료

IMG_6356.jpg

이륙하자마자 메뉴를 주시는데요. 

이륙후에 약 30분 있다가 점심식사가 준비되었어요. 


IMG_6357.jpg

식전 애퍼타이져부터,  새우요리, 비빕밥, 치킨요리 등등이 준비되었는데요. 

저는 새우요리 달라고 했습니다. 


IMG_6358.jpg

출발부터 마시던 샴페인의 정보예요. 


IMG_6375.jpg

한국 승무원분중에 여자분은 나이가 조금 있으셨는데, 죄송하게도 이런 부탁을 또 했어요. 

(후기써야 해요~)


IMG_6376.jpg

이렇게 식전에 준비해 주십니다. 


IMG_6379.jpg

사진을 자꾸 찍으니까, 자주 오시기가 좀 그러신것 같았어요. 

샴페인을 얼만큼을 따라주셨는지 보시면 알 수 있을것 같아요. 완전 가득 따라주고 가셨네요. ㅎㅎ


IMG_6384.jpg

식전에 나오는 샐러드와 프로슈토, 그리고 빵 바구니를 가져 오셨는데.. 따끈하게 금방 구워나온 마늘빵 한조각을 집었습니다. 

맛은 참 좋았어요. 


IMG_6387.jpg

주문한 새우요리가 왔습니다. 

튀긴 새우로 요리한 것이라서 약간 눅눅했지만, 저기에 같이 준 소스를 뿌려먹으니까 맛이 좋았습니다. 

마늘빵은 벌써 다 먹었네요. 맛있었어요. 

(아까 라운지에서 먹은건 기억도 안납니다. ㅋㅋㅋ)


IMG_6391.jpg

식사후에 나타난 과일, 치즈, 음료 카트.

키위, passion fruit, 멜론, 수박 이렇게 종류가 있고요. 

치즈 세가지 종류와 각종 음료가 있는 카트였어요. 


IMG_6393.jpg

이렇게 하나씩 고루고루 달라고 주문했어요. 

샴페인은 또 한번 리필이 되고요. :)


IMG_6396.jpg

마지막에 녹차 아이스크림과 더블 에스프레소. 

입가심하는데 좋았습니다. 

아이스크림은 종류가 한 3~4가지 되는것 같았어요. 골라 드실수 있습니다. 


IMG_6397.jpg

요즘에 자주 해보는 Moxie의 에스프레소 샷!!!


IMG_6403.jpg

점심식사후의 비지니스 캐빈


IMG_6402.jpg

식사가 다 끝나고 잠시 휴식의 시간이 옵니다. 

3시간 45분 비행이라지만, 식사를 마친 사람들이 낮잠을 자는 시간을 만들어 줬어요. 

비지니스석에는 사람들이 별로 없었어요. 제가 앉았던 15A는 저 앞쪽에 있고요. 이곳은 이코노미석을 가기 전에 있던 비즈석의 끝쪽인데, 점심먹고 그냥 한번 가서 사진 한번 찍고 왔어요. 


IMG_6404.jpg

잘것은 아니였는데, 왜 그런 호기심 있잖아요?

"네가 A330-300인데 풀플랫이야?"

한번 펴 봤는데요. 진짜 완전히 펴지데요? @@

4시간이 아니라 8시간도 갈 수 있겠던데요? ㅋㅋ


IMG_6406.jpg

거의 다 왔어요. 

내리기 약 30분 전에 모니터에서 찍어본것 같아요. 

(언제 대만도 가봐야 할텐데요. ㅋㅋ)


IMG_6410.jpg

탈때 탑승구때문에 못찍었던 비행기의 전신사진을 이제야 내려서 찍어봅니다. 

제가 홍콩으로 타고온 CX439 A330-300의 모습이예요. 

비행기의 외장 모습은 그렇게 화려하지 않지만, 비지니스석에서 오면서 느낀 서비스나 기재의 훌륭함은 참 좋았어요.

이 비행도 그렇고, 홍콩에서부터 시카고까지 가는 77W 일등석을 타보고서도 느낀거지만 케세이 퍼시픽 항공 참 좋습니다. 

자주 이용해야겠어요. 


IMG_6411.jpg

이렇게해서 Moxie가 드디어 홍콩에 왔습니다. 


마치며...

처음 타본 케세이 퍼시픽 항공 비행이였는데, 다른 사람들이 좋다고 하는 이유를 조금 알것 같습니다. 

음식, 서비스, 주류의 종류까지도 참 좋았습니다.

같은 기재(A330)이지만, 내부 좌석의 구조를 어떻게 하는가에 따라서 이렇게 편할수도 있구나... 하는것도 또 배웠고요. 

인천공항에서 출국할때, 케세이 항공에 관련된 시설들에 사람들이 많지 않은것도 좋았고. 

라운지도 물론 훌륭했고요. 

홍콩에서 스탑오버를 걸 수 있는 장점도 큰 혜택중에 하나인듯 하고요. 

전체적으로 참 만족했던 경험으로 기억할 듯 합니다. 


이 항공사의 일등석을 타보려고 일정을 잡아본 홍콩. 

3박 4일이 짧다하고 열심히 다녔는데요. 

홍콩 구경도 좋았고, 식당들도 맛있었고...

또 시카고로 가는 케세이 퍼시픽 일등석의 15시간 비행 경험도 좋았습니다. 


Moxie의 이번 여행 리뷰는 계속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profile
    기돌 2017.04.26 23:23
    역시 명불허전 케세이네요. 기대만큼 만족스러우셨나 봅니다. 그런데 기사보니 케세이가 작년에 적자가 크게 났다더군요. 기름값 선물 베팅 실패가 원인이라던데 중국 항공사들에게 밀린게 더 큰 요인이라는 기사를 본 기억이 납니다. 케세이 힘내서 좋은 서비스 계속 받으면 좋겠어요.
  • profile
    Moxie 2017.04.27 12:20
    이게 기대를 하기는 했지만, 생각보다 더 좋았어요.
    그동안에 타봤던 A330중에 최고였다니요. ㅋㅋㅋ

    아...적자 소식이 있었지요? 그렇다고 서비스를 줄이거나 그렇게 하는 느낌은 들지 않았고요.
    만 8천불짜리 비행기표를 7만마일에 발권이 되게 해 놨으니까 적자가 나지요.
    (입이 방정될라.. ㅋ 7만마일이여 영원하라!!)
    다음에 탔던 77W일등석에서는 뭔지도 모르고 그냥 주문했던 호주 와인이 있는데(기내에서 4월에 호주 와인 프로모션을 했어요), 가격 찾아보니까 한병에 $90짜리데요? ㅋㅋ
    힘내야 합니다. 케세이!!!
  • profile
    늘푸르게 2017.04.28 05:39
    저도 한국말해요... ㅋㅋㅋㅋㅋ
  • profile
    Moxie 2017.04.28 08:21
    ㅋㅋㅋ 나름 심각한데.. ㅋ
    이번에 다녀와서 경험한건데... 미국에 오래 사니까, 한국사람들의 옷패션을 못따라가는것 같아요.
    한국 싸이트들도 좀 보고 해야하는데 그렇게 안하고, 티비도 안보고 뭐 그러니까...
    그래서 사람들이 보면 어디 다른데(!!!)에서 온걸로 안다니까요. ㅋㅋㅋ
    남대문 시장에서도 여권지갑/배낭 사는곳에 아저씨가 저한테 어디서 왔냐고 물었어요. ㅋㅋ 표시가 나나봐요.
  • ?
    KACC 2017.05.01 19:31
    개인적으로 저는 막시님의 "타보고 싶은 일등석 항공사 비행기를 탈 수 있는 곳을 위주로 선택하게 되는 경우가 있기도 합니다"라는 문장이 역쉬 막시님 대단하신 분이라는 것을 느낌니다.
    아주 좋습니다!!!.
  • profile
    Moxie 2017.05.01 22:23
    다음엔 어느나라에 가서 어느 비행기 탈까 또 지도를 보고있어요.
    이번에 독일이나.... 뭐.. 또 목적지를 찾아보도록 할게요. ㅋㅋㅋㅋ
  • ?
    KACC 2017.05.02 19:37
    스페인에도 한번 다녀와 보시지요..^^ 아시는 분들이.. 물론 스페인에서 살다가 오신 분들이지만.. 스페인 먹거리가 아주 훌룡하다고들 하시던데요.
  • profile
    Moxie 2017.05.02 19:43
    국적기 일등석이 있어야.... 계획을 할텐데요. ㅋㅋㅋㅋ
  • ?
    KACC 2017.05.02 19:53
    스페인은 국적기가 없나요?^^
  • profile
    Moxie 2017.05.02 19:55
    Iberia가 스페인 항공사인데요. 원월드 소속이고요.
    타려면 타겠는데, 그렇게 좋아서 꼭 타봐야 하는 일등석은 아닌듯 해요. ㅋㅋ
    스페인 가보고 싶기는 해요. 한 2년안에 계획이 있기는 합니다.
  • profile
    Moxie 2017.05.02 19:59

    A340이 뉴욕에서 마드리드 가는데, 비즈석만 있는 2 cabin인가봐요. 

    http://onemileatatime.boardingarea.com/2016/02/25/review-iberia-business-class-a340/

  • ?
    KACC 2017.05.02 20:52
    전체적으로 아시아나와 거의 비슷해 보이는 자리인것 같다는 생각이 들기는 합니다만. 그래도 저는 나쁘지는 않아 보이네요. 스페인에서 빠에야를 기본으로 싱싱한 해산물 투어 부탁드립니다.^^ 나중에 막시님 따라하기 스페인 투어 해야 겠어요^^

  1. 4댓글

    The Wing - Cathay Pacific First Class Lounge Review (홍콩 공항 일등석 라운지 #2)

    홍콩에서 케세이 퍼시픽 일등석을 타면서 가봤던 홍콩 공항의 두번째 일등석 라운지, The Wing의 리뷰입니다. 지난 몇년동안 Moxie는 일등석, 비지니스석을 탑승하면서 아래의 라운지들을 방문하고 리뷰를 남겼었는데요. Emirates First Class Lounge R...
    Date2017.05.14 Category여행 ByMoxie Reply4 Views1034 file
    Read More
  2. 11댓글

    The Pier - Cathay Pacific First Class Lounge Review (홍콩 공항 일등석 라운지 #1)

    즐거운 홍콩 여행을 마치고 이제 집으로 돌아가는 날입니다. 이번 한국/홍콩 여행의 궁극적인 목적이 CX 77W 일등석 탑승 경험을 해 보는것이였다고 말씀 드렸었잖아요? 프리미엄 좌석 비행기들을 타고 다니다보면, 타는 비행기 만큼이나 중요한 것이.. ...
    Date2017.05.14 Category여행 ByMoxie Reply11 Views1163 file
    Read More
  3. 8댓글

    Airlines Customer Service - Congress House Committee Hearing

    어제 낮에 티비를 보다가 C-Span 채널에서 하는 미국에 Congress House Committee Hearing을 하나 보게 되었어요. 청문회 같은거지요? C-span에서 볼때가 거의 마지막 부분이였는데, 내용이 Airlines Customer Service에 대한 내용이였네요. 요즘에 U...
    Date2017.05.07 Category항공 ByMoxie Reply8 Views961 file
    Read More
  4. 12댓글

    Moxie의 2017년 홍콩 맛집기행 3편 - Tim Ho Wan (Dim Sum)

    Moxie의 2017년 홍콩 맛집기행 3편(마지막편)에 왔습니다. 딤섬/만두를 제가 얼마나 좋아하는지는 이미 Moxie의 맛집기행을 보시는 분들은 아실줄로 알아요. (언젠 국수가 제일 좋다면서..) 그런 제가 홍콩에 갔는데 딤섬을 안먹고 왔다면 말이 안되겠...
    Date2017.05.04 Category맛집 ByMoxie Reply12 Views1024 file
    Read More
  5. 8댓글

    Moxie의 2017년 홍콩 맛집기행 2편 - Fook Lam Moon, Emack & Bolio's, Jenny Bakery, Tai Cheong Bakery

    Moxie의 2017년 홍콩 맛집기행 2편입니다. 1편에서 국수 맛있게 보셨나요?ㅋㅋ 아니면 그냥 중간에 걸린 2편으로 오는 링크를 타고 오셨나요? ㅋㅋㅋ 2편에서는 이번 홍콩 여행을 하면서 다녔던 맛집 여러곳!!을 종합으로 묶어봤어요. 부지런히 ...
    Date2017.05.04 Category맛집 ByMoxie Reply8 Views1008 file
    Read More
  6. 13댓글

    Moxie의 2017년 홍콩 맛집기행 1편 - 성림거 운남 쌀국수

    홍콩에 왔습니다. 좋은 비행기타고... 좋은 스윗에 체크인을 한 후에... 배가 고파졌어요. :) 홍콩에 여행을 준비하는 과정중에 인스타 그램에서 오늘 소개할 이곳을 발견하고, 인터넷 검색으로 찾아봤는데.. 제 호기심을 자극하기에는 충분했던 ...
    Date2017.05.04 Category맛집 ByMoxie Reply13 Views1089 file
    Read More
  7. 10댓글

    Fly with Moxie 날개 3호를 발표합니다.

    6/6/17 업데이트 지난번 FM 날개 3호 발표후에 몇번의 이메일 교환으로 발권에 이르게 되었습니다. 마지막 발권되기까지 협조해주신 Ms. K님과 그 둘째 따님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오늘 2017년 6월 6일 아래와 같은 FM 날개 3호의 항공권 패키지...
    Date2017.05.01 Category기타 ByMoxie Reply10 Views983 file
    Read More
  8. 4댓글

    IHG Accelerate (~ 8월 31일까지 숙박)

    오늘 IHG Hotel에서 이메일이 하나 왔습니다. 기존에 하는 IHG Accelerate 에 대한 등록 정보와 받을수 있는 포인트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처음 보시는 분들을 위해) 이 표를 보시는 법을 간단히 설명하자면... 첫 5개의 어둡게 된 부분은 각...
    Date2017.05.01 Category호텔 ByMoxie Reply4 Views1017 file
    Read More
  9. 12댓글

    [호텔 리포트] Sheraton Hong Kong Hotel & Towers

    한국 여행을 마치고, 멋진 케세이 퍼시픽 비지니스석을 타고 홍콩에 들어갔습니다. 이번 여행에서 홍콩에 호텔 선택으로 조금 고민을 하기도 했는데요. 인터컨티넨탈, 하얏 그랜드, 릿츠칼튼등의 좋다는 호텔에 갈 수도 있었기는 했는데, 포인트 상황이...
    Date2017.04.30 Category호텔 ByMoxie Reply12 Views1074 file
    Read More
  10. 12댓글

    Moxie의 2017년 일등석 탑승기 #2 - Cathay Pacific 항공 ICN-HKG A330-300 Business

    한국 여행 7일 일정을 마치고, 또 아쉬움을 남기면서 다음 여정에 나섭니다. 휴가를 마치기 전에 홍콩에서 3박 4일간의 일정을 만들었는데요. 저처럼 비행기를 좋아하는 사람들이 하는 것중에... 여행지를 선택할때, 타보고 싶은 일등석 항공사 비행...
    Date2017.04.26 Category항공 ByMoxie Reply12 Views1831 file
    Read More
  11. 9댓글

    ICN Cathay Pacific First/Business Lounge Review - 인천공항 케세이 퍼시픽 일등석 라운지

    "인천공항에서 라운지의 기능을 제대로 하는 라운지" 오늘 포스팅의 부제를 이렇게 만들어 봤습니다. 인천공항에서 케세이 퍼시픽 A330-300 (2-Cabin)을 타고 홍콩으로 가면서 가봤던 케세이 퍼시픽 일등/비지니스 라운지 인데요. 아주 복잡하고 ...
    Date2017.04.24 Category여행 ByMoxie Reply9 Views1325 file
    Read More
  12. 20댓글

    $1,500을 내고 일년에 UR 포인트 24만포인트를 적립한다면 이것을 하시겠나요?

    이번에 다녀온 여행후에 쓸 글도 많은데, 오늘은 잠시 한눈을 팔았습니다. 주말이 끝나기 전에 제가 정기적으로 글 써주는 곳에 마감을 맞춰줘야해서 한참 글을 쓰고 새벽에 마무리를 했는데요. 이 새벽에 글을 마치고 앞에 있던 빈 종이 한장에 숫자 몇개...
    Date2017.04.23 Category포인트/마일 ByMoxie Reply20 Views1389 file
    Read More
  13. 14댓글

    제8회 시카고 포인트/마일 세미나 - Oct. 20th ~ Oct. 22nd, 2017

    오는 10월 20일(금요일)부터 22일(일요일)까지 시카고에서 포인트/마일 관련 세미나가 열립니다. 오늘은 여러분께 이 세미나 정보를 나눠볼까 하는데요. 갑자기 웬 세미나??? 올해가 벌써 8년째 해오고 있는 이 세미나에 저도 처음(!!!)으로 ...
    Date2017.04.20 Category기타 ByMoxie Reply14 Views1087 file
    Read More
  14. 4댓글

    인천국제공항 (ICN) 탑승수속 항공사 카운터 배치도

    오랜만에 한국에 가보면 모든것이 아니 굉장히 많은것들이 생소합니다. 이런 생소함은 자주 가보지 않는 인천공항에서도 없는것은 아닌데요. 아시아지역에서는 제일 큰 환승공항으로서 그 위엄이 있는건 좋은데.. 너무 크니까 좀 헷갈릴때가 있어요. 갈...
    Date2017.04.19 Category항공 ByMoxie Reply4 Views2282 file
    Read More
  15. 27댓글

    Moxie의 2017년 한국 맛집기행 5편 - 오마카세 스시 쿤 (분당구 정자동)

    Moxie의 2017년 한국 맛집기행의 마지막편, 5편에 왔습니다. 5편에서는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에 있는 오마카세 스시 쿤으로 가 보겠습니다. 어~~ 스시 쿤은 어디서 들어봤는데? 맞아요. 2016년에 한국방문시에 한번 다녀와서 리뷰를 남긴적이 있는...
    Date2017.04.18 Category맛집 ByMoxie Reply27 Views1424 file
    Read More
  16. 7댓글

    시카고 오헤어 공항으로 입국하면서 경험했던 글로벌 엔트리(Global Entry)

    지난주 일요일 (4/9)에 HKG-ORD-ATL구간을 케세이 퍼시픽 항공과 델타 항공의 분리발권으로 시카고로 입국하면서 있던 일을 좀 나눠볼까 합니다. 1. 분리발권의 체크인 수화물 홍콩 공항에서 케세이 퍼시픽 일등석 카운터에서 체크인 하는데 CX 직원이 ...
    Date2017.04.17 Category항공 ByMoxie Reply7 Views1478 file
    Read More
  17. 9댓글

    Moxie의 2017년 한국 맛집기행 4편 - 대치동 함흥냉면, 만나분식, 신승반점, The Booze, Opera Coffee

    Moxie의 2017년 한국 맛집기행 4편입니다. 4편에서는모두 다섯군데를 가 볼까 합니다. 9. 함흥냉면 (대치동) 2016년에 @기돌님이 한국에 다녀오셨을때 흔적을 남겨주셨던 곳입니다. http://flywithmoxie.com/63502 대치동 함흥냉면. 이...
    Date2017.04.16 Category맛집 ByMoxie Reply9 Views1381 file
    Read More
  18. 15댓글

    Moxie의 2017년 한국 맛집기행 3편 - 광장시장 창신육회, 순희네 빈대떡

    Moxie의 2017년 한국 맛집기행 3편 시작해 봅니다. 이번 한국 여행을 하기전에 저에게는 나름 어려운 한국 여행에 게시판에 질문을 했었습니다. 바로 아래 글에서 몇가지 질문을 했었는데요. http://flywithmoxie.com/107534 이 글의 댓글중에 @...
    Date2017.04.16 Category맛집 ByMoxie Reply15 Views1164 file
    Read More
  19. 12댓글

    Moxie의 2017년 한국 맛집기행 2편 - 가보정, 마루심, 북촌 손만두, 뿅의 전설, 한남 북엇국

    Moxie의 2017년 한국 맛집기행 2편 계속 가보겠습니다. 2. 가보정 언제부턴가 한우 소갈비를 먹으려 하면, 수원으로 찾아가곤 했습니다. 오래전 기억에도 본수원 갈비를 비롯, 수원에 맛있는 갈비집을 많이 찾아가 봤는데요. 한국에 오랜만에 왔는...
    Date2017.04.15 Category맛집 ByMoxie Reply12 Views1119 file
    Read More
  20. 8댓글

    Moxie의 2017년 한국 맛집기행 1편 - 미미면가: 냉소바, 온소바가 맛있는 집

    아시아나 항공의 좋은 서비스를 받으면서 한국에 들어갔습니다. 한국에서는 집에서 잠을 잤으니까 호텔리뷰는 없고요. ㅋ 한국에서 뭘 했을까요? 한국 갈때마다 미국 사는 사람들이 항상 먹기 힘든 맛있는 한국 음식에 감탄을 하면서 먹고 돌아오게 ...
    Date2017.04.13 Category맛집 ByMoxie Reply8 Views1442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2 Next
/ 22
lh blank rh
설문조사 종료일: 2017-10-31
blank
[10월 설문] 한국 방문시, 가장 여행 가보고 싶은 주변 국가는 어디인가요? (30)
1 일본
  bar 12 (40%)
2 중국
  0 (0%)
3 베트남
  bar 1 (3%)
4 싱가폴
  bar 4 (13%)
5 홍콩
  bar 6 (20%)
6 태국
  bar 4 (13%)
7 필리핀
  bar 1 (3%)
8 인도네시아
  bar 2 (6%)
9 기타
  0 (0%)
blank
lb blank rb

Moxie 게시판

Credit Cards

Moxie 여행기

Senior Bloggers

MEMBER LOGIN
Transform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