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ur Team

Senior Bloggers

조회 수 610 추천 수 0 댓글 1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SFO에서 TPE로 가는 EVA 항공 BR027편입니다. 보잉 777-300ER(77W) 항공기이고 샌프란시스코에서 대만 타이페이 타오위안 국제공항까지 13시간 30여분의 비행입니다.


15P1070372.JPG


15P1070376.JPG



탑승이 시작되었습니다.


15P1070377.JPG



탑승직전... 역시 설레는 순간입니다.


15P1070378.JPG



Royal Laurel class 좌석입니다.


15P1070379.JPG


15P1070380.JPG



1-2-1 구조이고 저희는 가운데 두자리에 앉습니다.


15P1070381.JPG



제자리 3G 좌석입니다.


15P1070382.JPG



비교적 새로운 기재인듯 아주 깨끗합니다. 

full flat 좌석인데 누울때 다리부분이 좀 좁기는 합니다.


15P1070384.JPG



좌석 주변을 둘러봅니다


15P1070386.JPG


15P1070387.JPG


15P1070418.JPG


15P1070389.JPG



이렇게 팔걸이가 올라옵니다.


15P1070427.JPG


15P1070426.JPG



EVA 장거리 비즈니스를 타면 따라오는 즐거움... Rimowa amenity kit입니다. 

LH Rimowa kit 이후 두번째 득템입니다^^.


1520170521_175156.jpg


15P1070421.JPG



헤드폰...


15P1070419.JPG



잠옷도 제공이 되는데요... 별기대를 안했는데 잠옷 너무 좋습니다. 지금까지 받아본 잠옷들 중에서 제 개인적으로는 최고의 잠옷으로 등극합니다.


15P1070395.JPG



착용후 모습입니다. JAL 일등석 잠옷을 이겼습니다 ㅎㅎㅎ


15P1070520.JPG



이제 웰컴드링크 서비스를 받습니다. 아내는 오렌지쥬스 저는 스파클링와인 받았어요.


15P1070391.JPG


15P1070393.JPG


1520170521_175953.jpg



식사와 음료 메뉴이구요.


15P1070396.JPG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을 작동해 봅니다. 리모콘이 터치스크린 방식입니다.


15P1070422.JPG



화면 넓직하니 시원합니다.


15P1070416.JPG 


15P1070412.JPG



이륙전 스파클링 와인 한잔에 여자친구 노래를 듣고 있으니 너무 신나네요!!!


15P1070425.JPG



이제 이륙합니다. 비행 경로를 보니일본쪽으로 넘어가는군요.


15P1070423.JPG



핸드폰등 충전 가능합니다.


15P1070424.JPG



이제 즐거운 식사 시간입니다. 테이블은 요렇게 펴지게 됩니다.


taiwan3.gif



먼저 전채 요리.

Tuna on Fried Tofu / Prosciutto with Melon


15P1070471.JPG


15P1070476.JPG



샴페인은 Veuve Clicquot LA GRANDE DAME 2006 이였는데요 찾아보니 $120 정도 가격입니다.


15P1070472.JPG



아내가 받은 차입니다. 요런 찻잔에 나옵니다.


15P1070473.JPG


15P1070474.JPG



물수건 주셨구요...


15P1070477.JPG



이렇게 이쁜 테이블보를 깔아 줍니다.


15P1070482.JPG



빵과 두번째 전채 요리가 나왔습니다. 게살이 풍성합니다.

Lobster with Mango Salsa, Crab meat Salad and Avocado Slice


15P1070485.JPG


15P1070486.JPG



요걸로는


15P1070487.JPG



이렇게 하는건가 봅니다.


15P1070489.JPG



저도 따라해 봅니다.


15P1070495.JPG



스프와 샐러드가 이어집니다. 스프가 맛있어서 싹싹 비웠어요.

Celery Root Soup with Caramelized Pear / Garden Vegetable Salad


15P1070498.JPG


15P1070500.JPG


.

이제 메인입니다. 먼저 제가 사전 주문한 요리입니다

Royal Laurel class 승객은 음식 사전 주문이 가능합니다. 미리 온라인으로 주문이 가능한데요 저는 다음과 같이 첫끼는 Lobster 요리와 두번째는 죽을 선택했습니다.


EVA_meal1.jpg


EVA_meal2.jpg


사전 주문하실때 옵션중에 숟가락/포크 모양이 있는건 사전주문으로만 가능한 요리들이여서 탑승하시면 받게 되는 메뉴에는 없는 요리들입니다. 아무 표시 없는건 탑승후에도 주문 가능한 요리이구요. 하지만 혹시 선택하려는 음식이 다 떨어져서 다른걸 고르셔야 할수도 있으니 꼭 드시고 싶은 음식이 있으시면 사전 주문하는것도 좋을듯 합니다.


아 그전에 샴페인 한잔 더 받구요 ㅎㅎㅎ


15P1070501.JPG



메인 나왔습니다.


15P1070502.JPG



랍스터 요리 자체는 좀 짠데요 같이 나온 볶음밥에 비벼드시면 딱 간이 맞습니다. 랍스터도 반마리로 살이 제법 많습니다.

아주 잘 시켰어요^^


15P1070502.JPG


15P1070505.JPG



이번에 아내가 주문한 스테이크 요리입니다. 이 요리는 기내에서도 선택 가능했습니다.

Grilled USDA Prime Beef Fillet with Crystal Pink Salt or Red Wine Truffle Sauce / Mixed Vegetables Potato Au Gratin


15P1070510.JPG



완전 웰던이라 좀 뻑뻑했습니다. 아내가 자기도 랍스타 시킬걸 그랬다고 후회하더군요.


디저트입니다. 이렇게 카트에서 달라는걸 줍니다. 


15P1070514.JPG


15P1070512.JPG



달다구리가 나왔으니 라떼 한번 시켜 봅니다.


15P1070516.JPG



첫번째 사육이 끝났습니다. 이후로 주전부리 집어 먹으라고 준비된 스낵코너 입니다.


15P1070518.JPG



아이스커피 한잔 주문했습니다. 승무원들이 하도 안오길래 그냥 뒤쪽으로 가서 직접 주문해 보았습니다.


15P1070519.JPG



이제 잘시간인가 봅니다. 별 조명을 켜 주네요.


15P1070521.JPG


15P1070522.JPG



승무원에게 얘기하면 패드 같은걸 깔아주는데요 저희는 그냥 이불만 덮고 잤어요. 푹 주무실 분들은 꼭 요청하세요.

사실 저는 처음부터 잘 생각은 없었습니다. 대만 도착이 밤10시경이라 쭈욱 버티다가 호텔가서 자려고 했거든요.


해서... 음식을 좀더 먹어봤습니다. 몇가지 간식들이 주문 가능한데 볶음면, 햄버거, 즉석라면이 준비되어 있습니다. 저는 볶음면을 주문했는데 배가 좀 부른상태여서 조금만 먹었습니다.


15P1070523.JPG



영화 보면서 시간 잘 보내니 두번째 음식이 나옵니다.

사과 쥬스...


15P1070525.JPG



역시 사전 주문한 죽요리 입니다.


15P1070526.JPG



배가 이미 불렀지만 그래도 좀 먹었습니다. 죽과 함께 먹는 반찬과 달걀 요리, 두부 요리등입니다.


15P1070527.JPG


15P1070528.JPG


15P1070529.JPG



그리고 요놈...


15P1070530.JPG



저는 짭잘한 감자 요리인줄 알고 죽하고 잘 비벼먹었는데요 아내가 맛보더니 이상한 냄새 안나냐고 하더라구요. 이때까지만해도 몰랐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 이게 취두부더군요 @.@


이때 나온 취두부는 냄새가 강하지는 않아서 저는 모르고 잘 먹었습니다. 식감이 감자같은 느낌이였어요. 하지만 개코 아내는 희한한 냄새가 난다고 안먹더라구요.


이번에는 아내가 사전선택한 Lobster Ravioli 입니다. 모짜렐라 치즈와 토마토에 각종 야채들과 함께 나옵니다.


15P1070532.JPG


15P1070534.JPG



랍스터 라비올리도 꽤 괜찮았습니다. 이렇게 식사를 마치고 나니 대만에 다왔네요.


15P1070537.JPG



* EVA Royal Laurel Class 총평

일등석이 없는대신 비즈니스을 약간 업그레이드 했다고 보면 될듯 합니다. 기재가 비교적 새것이여서인지 좌석은 아주 깔끔했구요 연두색이 아주 잘 어울렸습니다. 좀 가격이 나가는 샴페인을 제공하는것도 좋았구요^^


승무원들 대체적으로 친절한 편이였는데 부탁을 하면 유독 정색을 하는 승무원이 한명있어서 좀 아쉬웠습니다. 한번도 안 웃더라구요. 제게만 그랬을까요? @.@


비행기 기재와 기내 서비스 모두 만족스러운 비행이였습니다. EVA Royal Laurel Class 때문에 가게된 대만 여행이라고 봐도 무방한데요^^ 이걸 또 타려고 대만에 다시 갈지도 모르겠습니다.

Who's 기돌

profile

모으는 족족 쓰자!!! 하지만 현실은 마일 포인트 2백만 ㅠㅠ

  • profile

    제가 제일 좋아하는 JAL 잠옷보다 좋다고 하니 빨리 타보고 싶어요. (리모와는 덤!)
    그리고 샴페인도 맛 좋았겠어요.
    좌석은 저한테는 조금 좁을수도 있을것 같은데, 창가쪽에 앉으면 좀 괜찮을것 같기도 합니다. :)

    ----------------------------

    어떻게 하면 탈수 있나 찍어봤더니, 아틀란타에서는 AC타고 토론토를 경유해서 가라고 하네요. 

    YYZ-TPE구간이 15시간이 넘는 비행이예요. @@

    Screen Shot 2017-05-31 at 11.59.19 AM.png

    아직 갈 계획은 못잡는데, 표가 계속 이렇게 잘 보였으면 좋겠어요!!


  • profile
    기돌 2017.05.31 23:30
    아직까지는 자리가 잘 보이는 편인듯 합니다.
    막시님이 타시면 다리쪽이 좀 불편하실수도 있어요. 자면서 몸 움직일때 발 부분이 좀 불편하긴 하더라구요.
  • profile
    Alex 2017.05.31 10:47
    Rimowa amenity kit 아주 맘에 드는데요~
    그리고 잠옷도 ㅎㅎ
    기종도 훌륭하고 식사도 아주 맛깔스러워 보입니다.
    언제 에바 항공 후기 저도 써보고 싶네요^^
  • profile
    기돌 2017.05.31 23:36
    좌석, 음식, 서비스등 모든 면에서 만족도가 높았습니다. 물론 일등석에는 못 미치지만 비즈니스 중에서는 여러면에서 상위권에 올려 놓을만 했습니다. 이참에 핑계겸 대만한번 계획 잡아보세요^^
  • ?
    잔소리여행꾼 2017.05.31 19:34
    역시 후기에 달인이십니다~ 어찌그리 세심하게 사진을 잘 찍으시는지 ㅋㅋ
    근데 취두부가 뭔가요?
  • profile
    기돌 2017.05.31 23:38
    여행이 목적인지 후기 쓰는게 목적인지 모르게 주객이 전도된 느낌이긴 합니다 ㅋㅋㅋ
    취두부라고 두부를 삭힌 음식인듯 합니다. 오래 삭히면 냄새가 더 고약해지는듯 하구요. 밥반찬으로 드시는듯 했어요.
    대만 여행 후기에 보면 이 취두부 냄새때문에 고생했다는 얘기들이 종종 보였습니다.
  • profile
    Moxie 2017.06.02 21:47
    요것 Stinky Tofu라구요.
    대만 시장에 가면 파는데, 대만사람들은 맛있다고 먹더라구요. ㅎㅎ
  • profile
    늘푸르게 2017.06.01 07:36
    에바는 이름부터 참 이쁜것 같아요. 에바 비즈도 한번 경험해보고 싶네요. 신기재 비즈는 왜 다들 발 놓는곳이 좁은지.. 저는 델타 탔을때 너무 불편하더라고요.
  • profile
    기돌 2017.06.01 15:19
    EVA 비즈는 일부러 한번 타볼만 합니다. 리모와 키트도 받으니까요 ㅎㅎㅎ
    말씀대로 발부분이 좁아서 누워있을때 움직이기가 좀 불편하긴 하더라구요.
  • profile
    포인트조아 2017.06.02 11:26
    리모아 키트 받으러 한번 타야겠네요 ㅋㅋ
    음식도 좋은것같고 잠옷도 좋다니 ...
    후기 잘보고가요
  • profile
    기돌 2017.06.02 11:46
    잠옷 아주 만족이에요. 여행 내내 저의 잠옷이 되었습니다. 전에 받았던 잘 일등석 잠옷보다 좋아 보입니다.
  • profile
    디자이너 2017.07.25 15:17
    Eva 비즈 한번 타보고싶네요.
    이번에 JAL 갈때는 검은색 새로운 디자인의 잠옷을 받았고 올때는 기존의 하늘색 잠옷을 주더군요. 검정색 잠옷 뽀대나고 좋더군요^^
  • profile
    기돌 2017.07.29 21:50
    아 미국출발편은 새로운 디자인 잠옷을 받나봅니다. 기대가 되네요^^

  1. 12댓글

    대만/홍콩 여행기 3 - 타오위안 공항에서 호텔가기 / Grand Hyatt Taipei Grand Suite King 객실편

    *유심칩구입 드디어 대만 타이페이 타오위안 (Taoyuan) 국제 공항에 도착합니다. 밤 10시30분쯤이라 많이 피곤합니다. 입국 심사 하기 전에 할일이 있었는데요 바로 유심 구입이였습니다. 타오위안 공항에는 입국 심사전에 핸드폰 유심 구입이 가능한 통신...
    Date2017.06.02 CategoryB.L.T By기돌 Reply12 Views592 file
    Read More
  2. 18댓글

    Horseshoebend

    지난 아이들 봄방학에 세도나간김에 Horseshoebend도 잠깐 들렸습니다. 뭐 다들 잘아시니 그냥 사진두세장으로 대신합니다 @막시님 후기 압박이 심해서 ㅋㅋㅋ 제가 나름 사진찍는걸 좋아해서 맘 굳게 먹고 끝까지 가서 찍고 싶었는데...정말 무섭더군요..아이...
    Date2017.05.31 Category잔소리 여행꾼 By잔소리여행꾼 Reply18 Views440 file
    Read More
  3. 13댓글

    대만/홍콩 여행기 2 - EVA 항공 SFO->TPE Royal Laurel Class 후기

    SFO에서 TPE로 가는 EVA 항공 BR027편입니다. 보잉 777-300ER(77W) 항공기이고 샌프란시스코에서 대만 타이페이 타오위안 국제공항까지 13시간 30여분의 비행입니다. 탑승이 시작되었습니다. 탑승직전... 역시 설레는 순간입니다. ...
    Date2017.05.31 CategoryB.L.T By기돌 Reply13 Views610 file
    Read More
  4. 15댓글

    대만/홍콩 여행기 1 - SFO Centurion Lounge / SFO EVA Lounge

    작년에 EVA 비즈니스 좌석이 많이 보인다는 얘기에 덜컥 발권을 해버려서 생각지도 않았던 대만 여행을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간김에 홍콩까지 들렸구요. 9일 정도의 여행이었는데 벌써 지나고 다시 집이네요. 여행 다니는건 항상 너무 빨리 지나 아쉽습니다. ...
    Date2017.05.30 CategoryB.L.T By기돌 Reply15 Views492 file
    Read More
  5. 11댓글

    Playa del Carmen Mexico Grand Hyattt 숙박후기 3편

    Playa del Carmen Mexico Grand Hyattt 숙박후기 1편 Playa del Carmen Mexico Grand Hyattt 숙박후기 2편 그랜드 하얏트의 로비입구입니다. 로비를 지나가면 중앙을 이렇게 디자인을 해 놓았습니다. 클럽 라운지에서 바라보는 호텔 안쪽 정원인데요 산책도 ...
    Date2017.05.28 CategoryJUNMIJUALEX ByAlex Reply11 Views466 file
    Read More
  6. 13댓글

    Playa del Carmen Mexico Grand Hyattt 숙박후기 2편

    Playa del Carmen Mexico Grand Hyattt 숙박후기 1편은 여기서 파라셀링을 하면서 마침 호텔을 지나가길래 한 컷 찍어봤습니다. 아찔 ~ ㅎㅎ 그럼 파라셀링 사진으로 델 카르멘 그랜드 하얏트 호텔과 해변가를 감상하시죠~ 무척 높이 올라간 것 같아요~ 아주 ...
    Date2017.05.26 CategoryJUNMIJUALEX ByAlex Reply13 Views511 file
    Read More
  7. 15댓글

    Playa del Carmen Mexico Grand Hyattt 숙박후기 1편

    그랜드하얏트 플라야 델 카르멘 호텔 해변가의 모습입니다. LAX 에서 멕시코 칸쿤 CUN 공항에 UA 비행기가 내립니다. 비행기에 내려서 이미그레이션을 통과하는 시간은 15분정도 걸렸습니다. 아무래도 관광지라 그런지 많은 비행기가 도착하는 관계로 기다리...
    Date2017.05.25 CategoryJUNMIJUALEX ByAlex Reply15 Views592 file
    Read More
  8. 11댓글

    Zion Canyon National Park Trail - Emerald Pools

    주소 : 1 Zion Canyon Scenic Dr, Springdale, UT 84767 전화 : 1-435-772-7700 홈페이지 : www.zionlodge.com LA에서 430마일에  위치한 자이언캐년 국립공원 트레일을 다녀왔습니다. 유타의 5대 국립공원 가운데 방문객이 가장 많은 자이언 캐년은 국...
    Date2017.05.16 CategoryJUNMIJUALEX ByAlex Reply11 Views491 file
    Read More
  9. 6댓글

    World of Hyatt Explorist / Globalist 챌린지 오퍼가 나왔습니다.

    World of Hyatt 챌린지 오퍼입니다.  [업데이트] - 타겟인듯 합니다. 회사 이메일을 넣으라고 한다네요 ㅠㅠ General Terms: To qualify for this offer, World of Hyatt members must register between April 3, 2017, and September 30, 2017. Offer only ...
    Date2017.05.10 CategoryB.L.T By기돌 Reply6 Views635 file
    Read More
  10. 15댓글

    크레딧카드, 크레딧스코어 & 크레딧관리 Ver 2.0

    제가 알고 있는 상식선에서 자료 정리해서 글 올립니다. 혹시 추가/수정하실 사항 있으면 댓글로 알려주세요. ^^ 요즘은 크레딧카드 회사들이 고객들에게 무료로 정식 FICO score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무료 FICO 스코어> American Express (...
    Date2017.05.03 Category10 days in every City By늘푸르게 Reply15 Views751 file
    Read More
  11. 7댓글

    Hyatt Piñon Pointe, A Hyatt Residence Club

    지난주 아이들 봄학을 맞이하여 4박 5일간 세도나 (Sedona)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막시님에 주옥같은 세도나 후기가 있어서 전 호텔위주로 짧게 후기 올립니다. 제가 4박 5일 동안 머물던곳은 Hyatt Pinon Pointe Sedona 입니다.  처음 줄발부터 문제가 몇...
    Date2017.04.16 Category잔소리 여행꾼 Byskj0891 Reply7 Views622 file
    Read More
  12. 11댓글

    2018년 연초 여행 발권 후기

    발권 후기이기는 한데 좀 민망한 발권후기입니다 ㅎㅎ 마일 발권 효율도 별로고 그냥 모든 구간 편도로 분리발권을 했거든요. 내년 어머니와 동생이 싱가폴로 가족 여행 가면 어떻겠냐고 해서 진행된 발권인데, 미국에서 싱가폴 가는 길이 꽤 멀더라구요. ...
    Date2017.04.07 CategoryB.L.T By기돌 Reply11 Views734 file
    Read More
  13. 4댓글

    World of Hyatt 2017 Q2 Promotion 소식

    2017년 Q2 Hyatt Promotion 입니다. 가입링크 보시면 아시겠지만 안습입니다 ㅠㅠ Stay point 두배 받는 프로모션이라고 합니다.  막시님 말씀듣고 다시보니 두번째 스테이부터 더블보너스 적립입니다 @.@ 컥... 하얏이 정떼기 하나 봅니다. 금...
    Date2017.03.28 CategoryB.L.T By기돌 Reply4 Views628 file
    Read More
  14. 14댓글

    마지막 하얏 불사르기 여행 - 스위스항공 발권후기

    아쉬운 하얏 보내기용 여행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어디를 갈까 고민을 한참 했는데 결국 막시님 후기에 끌려 밀라노가 선택 되었습니다. 막시님처럼 로마와 밀라노 여행을 타겟으로 계획을 짜보았는데 휴가를 오래내기가 좀 부담스러웠고 이번엔 좀더 하얏에 ...
    Date2017.03.25 CategoryB.L.T By기돌 Reply14 Views718 file
    Read More
  15. 12댓글

    메트리스런 종료와 함께 기돌의 추억속에서 사라질 Hyatt Regency Santa Clara (일명 산타장) 후기

    하얏의 새브랜드로의 변화에 따른 멤버제도 개편으로 더이상 메트리스런을 하지 않기로 결정을 했습니다. 2013년부터 4년여동안 나름 재미난 취미활동이 되었던 메트리스런이라 좀 많이 섭섭한데요... 제 메트리스런 중심에 있었던 호텔이 바로 이 Hyatt R...
    Date2017.03.05 CategoryB.L.T By기돌 Reply12 Views793 file
    Read More
  16. 16댓글

    World of Hyatt Launch

    3월1일부터 하얏의 새로운 브랜드 World of Hyatt 가 출범했습니다. 이미 많이들 들으셨겠지만 회원시스템에도 변화가 있었는데요... 이전의 세가지 엘리트 회원 등급을 다음과 같이 네개로 새롭게 분류했습니다. 각 회원등급별 자세한 혜택은 아래 ...
    Date2017.03.05 CategoryB.L.T By기돌 Reply16 Views743 file
    Read More
  17. 7댓글

    ANA Part VI. ANA 발권 101 (ANA 발권 기본편)

    발권 기본편입니다. 1) 웹사이트 접속 (https://www.ana.co.jp/asw/wws/us/e/ ) 하신 후, 아래 award booking 클릭하시고요. 2) 옵션은 2개가 있지만, Multiple cities/Mixed classes 로 검색하시기 바랍니다.  3) Multiple cities/Mixed c...
    Date2017.03.02 Category10 days in every City By늘푸르게 Reply7 Views666 file
    Read More
  18. 17댓글

    아시아나 Part II. 스타얼라이언스 발권하기 101

    아시아나 Part I. 루프트한자 일등석 타기 간단하게 그림 위주로 설명드릴게요. 아시아나 웹사이트에 로그인하면 아래와 같은 화면이 나옵니다. 현재 거주하고 있는 국가를 인식해서 영어로 나와요. 그런데 영문사이트에서는 스타얼라이언스 발권 옵션...
    Date2017.02.26 Category10 days in every City By늘푸르게 Reply17 Views785 file
    Read More
  19. 16댓글

    The Westin Chosun Seoul 웨스틴 조선호텔 숙박후기

    야경 사진이 없어서 웨스틴공홈에서 가져왔습니다. 서울 웨스틴 조선 호텔 숙박후기를 간단하게 정리해보겠습니다. 이번 웨스틴 조선호텔은 SPG 플랫멤버로 체크인을 하게 됩니다. SPG는 2014년 플랫티넘 챌린저(60일이내 18박 지금도 가능한지는 ...
    Date2017.02.22 CategoryJUNMIJUALEX ByAlex Reply16 Views916 file
    Read More
  20. 24댓글

    아시아나 Part I. 루프트한자 일등석 타기 (업뎃 2/27/17)

    루프트한자 이야기가 나와서 짧게 씁니다.  작년에 썼던 글에서 필요한 부분만 뽑아와 정리해봤습니다. 미국에서 유럽갈때 아시아나가 마일리지 효율이 가장 좋습니다. 왠만해서는 ANA 이길 항공사가 없는데, 유럽은 아시아나가 편도 발권도 되고 제일 좋...
    Date2017.02.22 Category10 days in every City By늘푸르게 Reply24 Views1192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 Next
/ 12

lh blank rh
설문조사 종료일: 2017-07-31
blank
[7월 설문] 해외 여행시에 여러분들이 겪는 가장 큰 어려움은 어떤것인가요? (31)
1 언어 소통
  bar 13 (41%)
2 교통 수단
  bar 4 (12%)
3 다른 음식
  bar 6 (19%)
4 다른 문화
  bar 1 (3%)
5 치안 - 위험하다
  bar 5 (16%)
6 기타
  bar 2 (6%)
blank
lb blank rb

Moxie 게시판

Credit Cards

Moxie 여행기

Senior Bloggers

MEMBER LOGIN
Transform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