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ur Team

Senior Blogger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3일차는 내셔널 갤러리 투어와 레미제라블 관람이 있는 날입니다.


어제 대영 박물관 투어와 마찬가지로 내셔널 갤러리 투어도 오후 2시20분에 시작합니다.

그전에 먼저 한군데 들려 봅니다.



● St Martin in the Fields Free Lunchtime Concert

내셔널 갤러리 박물관 바로 옆에 위치한 St Martin in the Fields 에서 진행 되는 무료 콘서트 인데요, 매주 월/화/수요일 오후 1시에서 45분여 정도 진행 한다고 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 하실 수 있습니다.


St Martin in the Fields - Mon/Tue/Fri Free Lunchtime Concert 1:00- 1:45pm

https://www.stmartin-in-the-fields.org/whats-on/?category=212


무료 콘서트라고는 하지만 끝나고 나올때 소정의 기부금을 받습니다. 5파운드가 추천된 기부금 액수인데 적당히 내시면 될듯 합니다.

저희는 잔돈이 별로 없어서 3파운드만 내고 나왔어요.


교회 위치가 내셔널갤러리 바로 옆이라 저희 숙소에서 걸어서 5분 거리입니다.


edit_P1120264.JPG


edit_P1120374.JPG


잘은 모르지만 영국 왕실 음악원 출신의 실력있는 젊은 연주자들인듯 합니다. 훌륭한 연주 감상 잘 했네요.


edit_P1120266.JPG



교회 내부 모습입니다.


edit_P1120274.JPG



제법 많은 관객들이 들어오셨습니다.


edit_P1120267.JPG



연주중에는 촬영 금지입니다. 1시간여의 연주가 끝나고 소정의 기부금을 내고 나왔습니다.

나와서 길넌너에 있는 내셔널갤러리로 바로 갑니다.



The National Gallery


edit_P1120276.JPG



트라팔가 광장에 위치한 웅장한 모습의 미술 박물관 입니다. 


edit_P1120369.JPG



대영 박물관 투어를 진행했던 같은 여행사를 통해 내셔널 갤러리 박물관 투어에 참가 했습니다.

이번에도 참석자는 많지 않아서 저희 포함 총 5명이였습니다. 대영 박물관 투어때 인솔했던 같은 가이드 분과 함께 했습니다.


투어는 두시간 반동안 10여점의 작품을 가이드 분의 설명과 함께 감상하게 됩니다.

각 작품마다 10~15분 정도 자세하게 설명을 해주셔서 좋았습니다. 작품마다 인터넷 검색하면 많은 정보들을 미리 알아 볼 수 있지만 바로 해당 작품 앞에서 세세한 설명과 함게 감상을 할 수 있어서 아주 만족스러웠어요.


맨 처음 관람한 작품 입니다. 1200년대 중세 작품으로 내셔널 갤러리에 있는 미술품들 중에 가장 오래 되었다고 설명 들은 기억입니다.


edit_P1120281.JPG



두번째 역시 중세 성화인데 이 작품 설명 중에 근래에 생긴 얘기도 해 주셨어요.


edit_P1120285.JPG



바로 아래 사진에 중간에 하얀 부분인데요...


edit_P1120286.JPG



최근에 관람객이 셀카봉을 이용해서 사진을 찍는 중 부주의 하게 회전을 하다가 작품을 훼손한 부분이라고 합니다.

복원을 시도했으나 실패 해서 이 상태로 전시를 하게 되었다는데요 박물관 측에서 작품 훼손한 관람객의 해당 국가에 대해 손해 보상 청구 소송을 진행 중이라는 얘기가 있다고 하네요.


2015년 부터 셀카봉 사용이 금지 되고 있다고 합니다.



1300년대 후반에 그려진 작자 미상의 The Wilton Diptych 입니다. Diptych는 둘로 접을 수 있는 성상화를 뜻한다고 합니다.

휴대하고 다니는 용도의 작품이라고 하네요.


내용은 세례 요한과 잉글랜드 국왕 에드워드, 순교자 에드문드가 리처드 2세를 성모와 아기 예수에게 소개하는 장면이라고 합니다. 


edit_P1120288.JPG



이번엔 1400년대 중반 작품으로 파올로 우첼로의 '산 로마노의 전투' 입니다.

1432년 산 로마노 전투를 담은 작품인데 원근법이 시도된 작품이라고 합니다. 원근법이 도입 되기 시작한 초기 작품이라 원근법 관점에서는 완성도가 좀 떨어진다는 평가라고 들은듯 합니다.


왼쪽 밑에 쓰러져서 엎드려 있는 병사 모습을 보면 하체는 가는고 상체가 오히려 크게 묘사 되는 부분등이 좀 어색해 보이기는 합니다.


edit_P1120295.JPG



유명한 레오나르도 다빈치 작품입니다. 성모 마리아와 예수, 세례 요한과 가브리엘 대천사가 묘사된 암굴의 성모라는 작품입니다.

비슷한 작품이 프랑스 르브루 박물관에도 전시 되어 있는데요 르브루 박물관 작품이 먼저 그려지고 내셔널 갤러리에 전시된 작품이 두번째 작품이라고 합니다.


두 작품에 얽힌 스토리는 레오나르도 다빈치가 밀라노의 한 수도원으로 주문을 받아 그린 작품인데, 동정녀 마리아를 그려 달라고 요청했던 수도원이 막상 받아본 작품에 어린아이가 두 명이나 등장해 받기를 거부 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레오나르도 다빈치는 대신 다른 교회에 이 작품을 팔았고 그때부터 갑자기 작품 가치가 상승하는 바람에 처음 주문했던 수도원에서 재 주문을 하게 되고, 두번째 그려진 작품이 내셔널 갤러리에 전시되고 있다고 합니다.


두 작품을 비교해 보면 두번째 그림에는 누가 세례 요한이고 누가 예수인지 확실히 알아보게 예수님 머리에는 후광을 그리고 세례 요한은 지팡이를 들고 있는 모습으로 그렸다고 합니다.


edit_P1120299.JPG



1485년경 작품인 산드로 보티첼리의 '비너스와 마르스' 입니다. 보티첼리 그림 중에서도 많이 알려진 작품입니다.


edit_P1120302.JPG



내셔널 갤러리가 자랑하는 또 하나의 작품 얀 판 에이크의 '아르놀피니 부부의 초상' 입니다.

북유럽 회화의 정수를 보여주는 그림이라고 하는데 그림의 사실성이 놀랍습니다. 마치 사진으로 찍어 놓은듯 합니다.


edit_P1120304.JPG



가운데 거울을 자세히 보면 거울에 비친 뒷모습들과 거울 주위에 세밀하게 묘사된 장식 그림들이 놀랍기만 합니다.


edit_20190312_151414.jpg



'대사들' 이라는 1533년 작품입니다.

영국 헨리8세가 교황청과 대립을 하던 시기에 영국 교회와 로마  교황청의 결별을 막기 위해 프랑스에서 파견된 대사와 주교의 초상화라고 합니다. 인물들과 함께 등장하는 각종 배경 물건들이 각각의 의미를 갖고 있는 점이 재밌고 무엇보다 초상화 속 인물들의 나이가 왼쪽 대사가 29세 오른쪽 주교가 25세라는 점이 놀랍습니다. ㅎㅎㅎ


edit_P1120320.JPG



아래 동그라미 부분의 각자의 나이를 표시해 놓은 점이 재밌네요.


edit_P1120322_1.jpg



edit_P1120324_1.jpg



그리고 그림 밑 가운데에 사선으로 길게 그려진 부분이 있는데 옆에서 보면 해골 모습입니다. 이렇게 그린 이유가 회전 계단에서 내려 오면서 이 작품을 보게 되면 아래처럼 제대로 해골 모습이 보이도록 했다네요.


edit_20190312_154141.jpg


렘브란트 작품도 여러점 볼 수 있었는데요 34세의 렘프란트 자화상입니다.


edit_P1120336.JPG



저는 이번에 처음 윌리엄 터너라는 영국 화가를 알게 되었습니다. 영국의 자존심이라고 불릴 정도로 아주 유명한 19세기 작가인데요 Tate Britain 과 내셔널 갤러리에서 많은 작품을 만날 수 있습니다.


윌리엄 터너의 대표작 중 하나인 '전함 테메레르의 최후' 입니다.

전함 테메레르는 트라팔가 해전에 참가한 전함으로 넬슨 제독의 기함 HMS Victory를 위기에서 구해낸 함선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edit_P1120344.JPG


세월의 무게를 이기지 못한 노쇠한 전함이 새로운 문물로 만들어진 증기선에 해체될 곳으로 끌려가는 상반된 모습을 석양을 배경으로 그려내고 있습니다.


이 작품과 윌리엄 터너의 모습이 2020년에 새로 발행되는 20 파운드 지폐에 그려지게 된다고 하네요.



내셔널 갤러리에서 가장 관람객이 많이 몰리는 작품이라는 고흐의 '해바라기' 입니다.


edit_P1120357.JPG



고흐는 해바라기 작품을 처음 네점 그려서 그중에 두 점에만 사인을 했는데 그중 하나가 이 작품입니다.

작품 제목이 '열네 송이 해바라기' 라는데 그려진 해바라기는 열다섯 송이라고 하네요.


edit_P1120358.JPG



마지막으로 점묘법으로 유명한 조르주 쇠라의 '아니에르에서의 물놀이' 입니다.


edit_P1120361.JPG



가이드 분이 설명을 너무 잘 해주셔서 재밌고 알차게 투어를 마쳤습니다.

한국어가 지원되는 오디오 가이드가 £5에 박물관에서 제공이 됩니다. 여행사를 통한 투어를 하지 않는다면 이 오디오 가이드를 이용해서 찬찬히 둘러 보는것도 좋아 보였습니다.


박물관 투어를 마치고 뮤지컬 관람까지는 시간이 좀 있어서 호텔에서 잠시 들려 쉬다가 저녁 먹으러 다시 나왔습니다.

방문 하는 곳들이 숙소에서 모두 10분 거리 안이라 너무 편하네요.



● Misato

차이나 타운에서 찾은 일식집입니다.


edit_P1120376.JPG


edit_P1120385.JPG



비싼 런던 물가에 비하면 비교적 저렴한 가격으로 유명한 곳인듯 합니다.


edit_P1120386.JPG



돈까스와 우동을 시켰어요. 현금 결제만 가능합니다.


edit_P1120389.JPG



돈까스 맛도 좋고 양도 푸짐했습니다.


edit_P1120387.JPG



튀김 우동이였는데 우동은 추천 못드리겠어요 ㅠㅠ


edit_P1120388.JPG



이렇게 먹고 15.41 파운드 나왔습니다.


edit_P1120390.JPG



배불리 저녁을 먹고 뮤지컬 보러 갑니다. 식당에서 걸어서 1분 거리입니다. ㅎㅎㅎ

레미제라블이 공연되는 Queens Theatre 입니다.


edit_P1120383.JPG


edit_20190318_195626.jpg



극장 내부는 규모가 크지 않아요.


edit_P1120395.JPG



저희 자리에 이미 앉아 있는 하얀 잠바 차림의 아내 모습입니다 ㅋㅋㅋ


edit_P1120396.JPG



꼭 좋은 자리에서 보고 싶어서 눈물을 머금고 결제 했어요. 좌석 위치는 너무 좋았습니다.

제가 뮤지컬 본 자리들 중에 제일 좋았어요.


edit_20190312_190513.jpg



공연 직전입니다. 벌써 감동입니다.


edit_20190312_191944.jpg



너무 유명한 뮤지컬이고 뮤지컬 형식의 영화도 오기 전에 미리 한번 보고 왔어요.

익숙한 노래들과 배우들의 가창력에 소름이 돋기도 하고 감동도 많이 받은 뮤지컬이였습니다.


중간에 같은 배역의 배우가 교체가 되어서 그 부분에서 몰입이 좀 안되었던 점이 아쉽긴 했지만 기대한 대로 너무 재밌게 감상했습니다.


공연 끝나고 주역 배우 장발장 입니다.


edit_20190312_222126.jpg



레미제라블 노래를 흥얼거리면 호텔로 돌아 옵니다. 오는 길에 무지 큰 레고 상점 사진도 찍어 봤어요.


edit_P1120413.JPG



재미와 감동이 가득했던 런던 3일차 였습니다.

  • ?
    naya 2019.05.12 05:40
    제가 가본 런던은 별 특별함이 없었던것 같은 기억이 있는데 기돌님의 여행기를 보면 제가 놓친것들이 참 많아 보여서 다시한번 가봐야 겠다는 생각을 갖게 만드네요. 전 빌리엘리엇 뮤지컬을 봤는데 영국 발음에 북부 사투리까지 섞여있는 말을 하나도 알아들을수가 없어서 절망을 하고 나왔어요 ㅎㅎㅎ
  • profile
    기돌 2019.05.12 23:03
    런던 세번째 방문인데 저도 이번에 제일 꼼꼼하게 돌아 봤어요^^
    빌리엘리엇 뉴욕에서 전에 봤었어요 저도 ㅎㅎㅎ
    뮤지컬 대사를 잘 못알아 들어서 보러가기 전에 사전 공부를 좀 많이 하고 갑니다. 노래에 나오는 가사는 다 찾아보고 여러번 들어서 적어도 노래 부분에서는 내용을 안 놓치도록 인터넷에서 미리 찾아 보고 가면 좀 도움이 되더라구요.
  • profile
    잔소리여행꾼 2019.05.13 17:57
    우선 셀카봉으로 훼손된 그림이 너무 안타깝네요... 근데 사실조금만 방심하면 일어날수 있는 일이라...차라리 사용금지 시킨게 잘한거네요.

    거울속에 묘사된 그림은 정말 신기할정도로 디테일하게 그렸네요. 그림들 하나하나가 정말 신기할뿐입니다. 외국에서 먹는 돈까스도 맛나 보이고요 꼭 예전에 먹던 옛날 돈까스 스타일이네요. 날씨도 영국스럽고 ㅎㅎ 3일차 후기도 아주 아주 잘봤습니다.
  • profile
    기돌 2019.05.14 14:43
    가이드분 말씀으로는 내셔널 갤러리에서는 다른 박물관에 비해 관람객들이 좀더 작품 가까이에서 감상 할 수 있다고 합니다. 정말 그림을 코앞에서 볼 수 있는 곳들이 많았어요. 대신 손을 작품 근처에 가져가거나 하면 직원분들이 제지 하니 눈으로만 조심해서 감상하면 될것 같습니다.

    미사토 식당에서의 카레 돈까스는 가성비 뛰어 났습니다. 맛과 양 둘다 만족했어요. 대신 우동은 국물이 너무 멀겋더군요.
  • profile
    늘푸르게 2019.05.15 18:54

    두분 영국에서 문화생활 즐기고 오셨네요. :)

  • profile
    기돌 2019.05.16 18:05
    이전에 는 하루나 이틀 수박 겉핧기식으로 돌아 봤었는데 이번에 본격적으로 꼼꼼하게 돌아 볼 수 있었습니다.
    바쁘게 다녔지만 재밌었어요^^

  1. 1댓글

    아멕스 리퍼럴 활용해서 다시 오픈한 Blue Business Plus

    작년에 소개해드린 블루 비즈니스 카드를 이번에 다시 신청했습니다. 카드 소개 글: https://flywithmoxie.com/bloggers/206944 간략한 블루 비즈니스 플러스 카드 히스토리  2017년 12월: 배우자 이름으로 오픈. 사인업 2만 포인트 2018년 11월: 제 ...
    Date2019.05.20 Category10 days in every City By늘푸르게 Reply1 Views80 file
    Read More
  2. 0댓글

    아멕스 카드 크레딧리밋 온라인에서 조정하기

    카드 많이 오픈하다보면... 새로 승인 받은 카드 크레딧 리밋이 낮을때가 있습니다.  이럴때 보통 기존에 보유하고 있던 카드에서 크레딧 리밋을 가져오는데요. 아멕스의 경우 온라인에서 크레딧리밋 트랜스퍼를 요청할 수 있습니다. 아멕스 로그인하...
    Date2019.05.19 Category10 days in every City By늘푸르게 Reply0 Views85 file
    Read More
  3. 11댓글

    완소카드 Citi AT&T Access More card

    댓글이나 다른 글타래에 한번씩 언급했던 카드인데요. 신규 신청은 안되고 기존 카드 product change로만 보유가 가능합니다. 연회비가 $95이지만 연회비 이상의 값어치를 하는 카드입니다. I. 카드 베네핏  1. 온라인 3x 적립 2. Price Rewind...
    Date2019.05.18 Category10 days in every City By늘푸르게 Reply11 Views162 file
    Read More
  4. 14댓글

    [MR 모으기] Ebates/Rakuten 통해 MR 적립하기

    딱 10년전 Ebates.com 이란 사이트에 가입해서 꾸준히 머니백을 받고 있습니다. 최근에 Ebates 가 Rakuten 이란 회사로 Merge 가 된것 같은데요 현재 두가지 이름을 같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온라인쇼핑을 할때 제가 꼭 밟는? 몇가지 절차...
    Date2019.05.15 CategoryRunaway Sarah By홍홍홍 Reply14 Views268 file
    Read More
  5. 15댓글

    RTW 여행기 2편 - 타이페이 짧은하루 & EVA 항공 헬로키티 비행기 탑승기

    타이페이에서는 30시간 정도의 레이오버를 했어요.  근교여행을 가기엔 살짝 부족한 시간이라 그냥 시내를 둘러보는걸로 정했어요.    시간이 허락했다면 하고싶었던 근교여행은 전 않봤지만 일본 애니메이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의 배경이 된 홍등이...
    Date2019.05.12 CategoryWander the World Bynaya Reply15 Views232 file
    Read More
  6. 6댓글

    런던여행 6. 런던 3일차 (The National Gallery / Misato / Les Miserables)

    3일차는 내셔널 갤러리 투어와 레미제라블 관람이 있는 날입니다. 어제 대영 박물관 투어와 마찬가지로 내셔널 갤러리 투어도 오후 2시20분에 시작합니다. 그전에 먼저 한군데 들려 봅니다. ● St Martin in the Fields Free Lunchtime Concert 내셔...
    Date2019.05.11 CategoryB.L.T By기돌 Reply6 Views170 file
    Read More
  7. 13댓글

    RTW 여행기 1편 - EVA Air & Doubletree Taipei

    작년 7월에 발권을 하고 뿌듯한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게시판에 글을 올렸었어요 https://flywithmoxie.com/board/206769 드디어 저도 RTW 여행을 다녀오게 됐습니다! 제가 발권한 일정이에요. 여행 잘 다니다가 마지막에 변수가 생겼...
    Date2019.05.01 CategoryWander the World Bynaya Reply13 Views408 file
    Read More
  8. 5댓글

    [한국여행] 경주 여행기

    저의 첫 유럽여행 동반자이자 같은이름을 갖고있는 베프친구가 경주로 귀국을 하였습니다.  보고싶... 다음번 한국방문때는 꼭 경주를 가겠노라 약속을 했고 그 약속을 지키러 경주행을 합니다. 20대를 함께 불태웠던 소중한 친구와의 만남이라 두 발걸음...
    Date2019.04.28 CategoryRunaway Sarah By홍홍홍 Reply5 Views259 file
    Read More
  9. 17댓글

    런던여행 5. 런던 2일차 (Dishoom / 대영박물관 / Russell Square)

    런던 도착 다음날 입니다. 도착 바로 다음날이라 되도록 무리 안하는 선에서 일정을 잡았습니다. 만보계 데이터를 보시면 아시겠지만 여행 내내 거의 매일 2만보를 넘는 강행군을 하게 되거든요 ㅋㅋㅋ 이날이 월요일이였는데요, 먼저 할일은 London...
    Date2019.04.23 CategoryB.L.T By기돌 Reply17 Views325 file
    Read More
  10. 12댓글

    런던여행 4. Radisson Blu Edwardian Hampshire

    ● Radisson Blu Edwardian Hampshire 런던 9박 중 6박을 했던 호텔입니다.  몇해 전 클럽 칼슨에서 리브랜드 된 Radisson 그룹 소속 호텔입니다. 유럽 주요 도시에 많이 분포되어 있는데요 런던에도 꽤 많은 수의 Radisson 소속 호텔이 검색됩니다. 클...
    Date2019.04.17 CategoryB.L.T By기돌 Reply12 Views359 file
    Read More
  11. 9댓글

    [서울시장] 광장시장 & 망원시장

    어쩌다보니...  이게 아닌데...  한국여행은 죄다 음식 사진만 한가득 합니다... 네, 그만큼 먹은게 분명합니다 ㅋㅋㅋ  막시님을 비롯 여러회원님들께 단골집으로 등장하는 광장시장과  (옛)장미여관 육중완씨를 비롯 박나래씨 덕에 요즘 핫 하다는 망...
    Date2019.04.13 CategoryRunaway Sarah By홍홍홍 Reply9 Views369 file
    Read More
  12. 23댓글

    아멕스 비즈니스 골드 & 플래티넘 카드로 업그레이드

    1. 비즈니스 골드 카드로 업그레이드 작년에 카드 출시되자 마자 업그레이드 했습니다. 비즈니스 골드 리워드 카드 (연회비 $175)를 비즈니스 골드 카드 (연회비 $295)로 업그레이드 했었는데요. 연회비 $120 더 내더라도 3x 적립보다 4x 적립이 이익이 ...
    Date2019.04.12 Category10 days in every City By늘푸르게 Reply23 Views479 file
    Read More
  13. 13댓글

    런던여행 3. 런던 도착 (EE USIM Card / Heathrow Express / Lanzhou Lamian Noodle Bar)

    11시간 비행 끝에 오후 4시경 런던 히드로 공항 Terminal 3 에 도착합니다. 탑승구에서 입국 심사대 까지 한 10여분 이상 부지런히 걸었습니다.  히드로 공항 입국 심사 대기 시간이 꽤 긴편이여서 1시간 이상 기다릴때도 많다는 얘기를 들어서 처음에는 ...
    Date2019.04.06 CategoryB.L.T By기돌 Reply13 Views379 file
    Read More
  14. 8댓글

    런던여행 2. Virgin Atlantic VS42 Upper Class SFO->LHR

    라운지에서 배불리 잘먹고 탑승합니다. VS42 편은 저녁 9시에 출발합니다. 드디어 처음 탑승해 보는 보잉 787 드림라이너 입니다. 이 사진은 탑승때 못찍고 런던 도착해서 같은 기종 항공기를 찍어 봤어요. 저희 자리는 4A / 5A 입니다....
    Date2019.03.31 CategoryB.L.T By기돌 Reply8 Views387 file
    Read More
  15. 10댓글

    [서울맛집] 연남서식당

    연남서식당  진짜가 나타났다!!  한국여행동안 시차적응 하느라 해롱해롱했던 첫 며칠을 빼고 1일 6식의 정말 사육에 가까운 먹방을 당하고? 왔는데요 (스페셜 땡스투 마이 러블리 프렌즈)  그 많은 음식중 저와 남편 모두 #1로 뽑은 식당 꼭 공유하고 ...
    Date2019.03.30 CategoryRunaway Sarah By홍홍홍 Reply10 Views487 file
    Read More
  16. 16댓글

    런던여행 1. SFO Virgin Atlantic Clubhouse

    지지난주와 지난주에 걸쳐 다녀온 런던 여행 후기를 시작해 보겠습니다. 런던은 이번이 세번째 방문이였는데요 배낭여행 첫 시작을 한 곳이기도 합니다. 제게는 첫 해외 여행지 였던지라 의미가 남다르기도 하고 처음으로 해외의 새로운 세상을 접한 신기하...
    Date2019.03.25 CategoryB.L.T By기돌 Reply16 Views450 file
    Read More
  17. 10댓글

    JW Marriott Seoul (반포)

    Marriott Flight and Hotel 7박 숙박권을 사용해 숙박한 JW Marriott Seoul 이에요.  고속터미널 바로 옆에 위치하고 있고 3/7/9 지하철이 있어 교통편도 아주 좋고 파미에 스트리트 포함 신세계백화점까지 호텔에서 다 연결되어 미세먼지 많은 공기한번 들...
    Date2019.03.20 CategoryRunaway Sarah By홍홍홍 Reply10 Views489 file
    Read More
  18. 21댓글

    Park Hyatt Beaver Creek

    안녕하세요!! 지난 1월에 다녀온 Park Hyatt Beaver Creek 후기입니다. 많은 분들이 아시는것 처럼 이 호텔은 스키장이 바로 앞에 있는 리죠트입니다. 겨울 성수기에는 하루밤에 천불도 넘어가는 그런 호텔이죠. Hyatt category는 제일 높은 7입니다. 하루...
    Date2019.03.18 Category잔소리 여행꾼 By잔소리여행꾼 Reply21 Views441 file
    Read More
  19. 10댓글

    Intercontinental Grand Seoul Parnas

    IHG Chase free night certificate 을 사용해서 인터컨티넨탈 그랜드서울 파나스 에서 서울의 첫밤을 맞이했습니다.  이제 새로 발행되는 숙박권에도 4만포인트 미만 호텔에서만 사용할수있는 리밋이 생겨 리밋이 없는 이 마지막 숙박권을 더욱 멋진곳에서 ...
    Date2019.03.16 CategoryRunaway Sarah By홍홍홍 Reply10 Views445 file
    Read More
  20. 10댓글

    스테이케이션 13. Waldorf Astoria Atlanta Buckhead

    작년에 Mandarin Oriental Atlanta가 월도프로 바뀐다는 소식을 접했었는데요. 언젠가 한번 가봐야지 벼르고 있다가 지난 주말에 1박하고 왔습니다. https://waldorfastoria3.hilton.com/en/hotels/georgia/waldorf-astoria-atlanta-buckhead-ATLWAWA/index....
    Date2019.03.13 Category10 days in every City By늘푸르게 Reply10 Views436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0 Next
/ 20
mstore
lh blank rh
설문조사 종료일: 2019-02-28
blank
2019년 Fly with Moxie 해외 모임장소 추천 (36)
1 동경
  bar 7 (19%)
2 싱가폴
  bar 2 (5%)
3 홍콩
  bar 18 (50%)
4 타이페이
  bar 7 (19%)
5 북경
  bar 1 (2%)
6 댓글로 추천
  bar 1 (2%)
blank
lb blank rb

Moxie 게시판

Credit Cards

Moxie 여행기

Senior Bloggers

MEMBER LOGIN
Transform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