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xie 게시판

조회 수 1145 추천 수 0 댓글 9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두번째시리즈로 돌아왔습니다. LA 사시는 분들께도, 이미 여러차례 다녀오신 분들께도 참 부끄러울 따름입니다만 혹시나 3박4일과 비슷한 일정으로 가시는 분들이 있을까해서, 제 LA 여행동선 및 유니버셜 동선을 공유하여 참고되시라고.. 


사실 LA 여행 경로가 아주 효율적이냐?고 하시면.. 아닙니다.. 네 아니에요..ㅠ Thanksgiving땜에 온갖 장소들이 문을 닫아버리고.. 친구 픽업한다고 세월아 기다리고.. 한국에서 도착한지 며칠 된 친구가 시차적응 실패해서 매일마다 하루를 일찍 마감하고.... 네 그랬어요.ㅠ

심지어 디즈니는 근처도 안갔어요..


일단 첫날은 아침 10시 도착인데요. 첫번째 후기에서 올렸듯 일 땜에 점심일정부터 시작합니다..


참고로 11월 LA 날씨는 진짜 환상적이었어요ㅠ 넘나 사랑스럽던 날씨.. (휴스턴에 돌아오자마자 끈적한 공기가 저를 붙듭니다)



Day 1.

LAX - Fox a rent - 인앤아웃버거 - UCLA - Santa Monica 해변 - Maria - 북창동 순두부 - 라끄마 야경 - Home2

Day 1.jpg


fox rent가 별점이 낮던데요.. 저는 뭐 기대치가 없어서 그랬을까요? 나름 괜찮았던 것 같아요. 근데 익스피디아에서 나오는 가격에 두배라고 생각하셔야 합니다. 이것저것 많이 붙어요.

그렇게 맛있다던 인앤아웃을 먹어보았지만 (개인적으로는 휴스턴에 있는 Hopdoddy를 더 사랑합니다.. 인앤아웃 쉑쉑 다 별로였어요ㅠ). 이건 다 개인차니까 그냥 넘어가고요ㅎㅎ

북창동 순두부는, 휴스턴에서 살던 1인으로 넘나 맛있었습니다ㅠㅠ


Day 2.

Home2 - Universial studio - 감자골 - 그리피스 천문대 - Home2

Day 2.jpg


흔하죠.. 유니버셜은 밑에서 후기를 간단히 남기겠습니다.

감자탕이 간절해서 찾아간 감자골이나.. 후추향이 가득하여 두번은 안 갈 것 같습니다.


Day 3. (Thanksgiving)

Home2- 할리우드 - 버버리힐즈 - El Taurino - 디즈니콘서트홀 - 다운타운 구경하면서 Bluebottle에서 커피한잔..은 close - 봉추찜닭 - Home2

Day 3.jpg

땡스기빙을 맞이하여 갈수 있는 곳이 거의 없더군요ㅠㅠ 그냥 친구랑 적당히 죽치다가 밥먹고 헤어집니다..

El Taurino가 맛있다는 소문을 친구가 듣고 가자고 해서 갔으나.. 네 맛은 있습니다만 Tex-Mex를 늘 먹어오던 1인으로써 별점 3/5입니다.

한국에서 온 친구는 맛있다며 칭찬합니다만..

봉추찜닭은 제가 넘나 먹고 싶어서 갔습니다. 역시나 누룽지는 기대를 저버리지 않네요.ㅠㅠㅠ



Day4. 

Home2 checkout - 다져스타디움 - 선농단(갈비찜 사랑합니다) - The Getty - LAX

Day 4.jpg


네.. 선농단하나만으로 아주 행복한 하루였습니다ㅋㅋㅋ 매운 갈비찜이 비싼 감이 있는데요.. 전 la가면 또 먹을겁니다. 헉헉

다져스타디움 투어는 20불주고 했는데, 감흥은 적었어요. 내가 1년동안 다져 경기를 얼마나 챙겨봤는데..ㅠ

게티는 다음번에 부모님 오시면 꼭 모시고 가려구요. 선농단에서 한시간 기다리느라 겉만 훑고 왔어요..




+ 유니버셜 후기.


저는 남들과는 다르게 버터맥주로 신고합니다. 버터맥주는 cold랑 ice가 있는데요. 제 경험상 무조건 ice입니다. cold 시킨 친구는 후회했어요. 뭔가 따로 노는 느낌...이랄까요.

IMG_6481.jpg



유니버셜 동선은

8:30분 입장 - 해리포터 - lower lot 미라 - 트랜스포머 - (쥬라기공원 9월부터 공사중ㅠ) - 심슨 - 워터월드쇼 - 워킹데드 - 스튜디오 투어 - Special effect show. 일반 입장권으로 볼드체만 가셔도 무난하게 소화하셨다고 보면 될 것 같더라고요. 애기들이 있다면 좀 달라지겠지만.. 기대하지 않았던 스페셜 이펙트 쇼는 생각보다 재밌었어요! 워터월드쇼는 무조건 봐야하고요.

심슨은 멀미가 나더군요 --



계획대로 8:30 입장해서 바로 해리포터로 달려갔습니다.

그런데 줄이 줄어들지 않길래 뭔가 했더니 시작부터 점검.. 일단 기다려보자 하고는 9:40분까지 기다리다가 그냥 깔끔하게 포기했는데 9:45분부터 가동 재개하네요-ㅁ- 하.. 5분만 더 기다려볼걸.. 후회하지만 뭐 돌아가긴 늦었고.. 오늘 일정은 망했구나ㅠㅠ


일단 lower lot 입구에서 기다리다가 오픈하자마자 달려 내려가서 1등으로 미라의 복수에 도착합니다.

(분명 스탭들이 10시부터 오픈한다고 다른 곳 먼저 가라고 하지만, 실제 입장은 9:45분 언저리부터 들어가라고 합니다. 해리포터 일찍 끝내시고 9:40분 정도까지는 lower lot 가는 에스컬레이터 앞에 가셔서 가장 앞에서 기다리면 5-10분 안으로 들어가기 시작하니 요 일정 맞추시면 10시 땡 할때는 이미 미라를 끝내고 트랜스포머를 타실 수 있어요.)


1등으로 친구랑 나란히 앉아서 라이드가 출발했는데.. 분명히 신이 났는데!... 중간에 갑자기 멈춰버린 미라... 저희는 이것도 어트랙션의 일부인가 하고 있는데, 갑자기 안내방송으로 이슈가 생겨서 점검이 시작되었다는 안내방송이 나오더니 어트랙션 안에 갑자기 불이 켜집디다.. 그리고는 갑자기 안전모를 쓴 스탭들이 출동하더니 저희를 안전바로부터 구출해줍니다.. 




해리포터도 못했고 미라도 중간에 멈추고 오늘 날 제대로 걸렸구나 눈물이 나오려고 하는데


사과의 의미로 받은 아래.

IMG_6426.jpg

오? 오?! 오!!!!!!

순서대로 심슨 - 미라 재도전 - 스튜디오 투어에 사용했습니다.


이 세장 덕분에 위 동선을 완성시킬 수 있었어요.


해리포터는 4시 이후로 가니까 스탭이 적당히 주변 사람들 눈치를 보더니 저희보고는 "너넨 priority 라인 들어가!" 하더라고요? 그래서 순진하게 "우리 vip아닌데?" 했더니 "됐고 그냥 들어가"


저희뿐만 아니라 다른 몇명들도 그렇게 들여보내는걸 보니, 오후 늦게가 되면 VIP들은 해리포터를 이미 끝내고 더이상 찾아오지 않는 모양이었어요. 아침에 못타신 분들은 그냥 아예 늦은 오후에 가시면 오히려 편하게 타시겠더라고요. 물론 케바케겠지만요.




마치며.

LA 여행을 마치며 느낀 점은요.. 네. 돈의 힘은 위대하다 였습니다.

시간절약도 되고 에너지 절약도 되고 지갑도 절약되고

아무튼 오랜 기간 휴가가 없었어서 이번 LA 여행은 한식과 함께 힐링으로 가득한 시간이었습니다.


두서없는 글 읽어주셔서 감사하구요.






결론2

Alex님 감사합니다!

 Alex님 감사합니다!

  Alex님 감사합니다!

   Alex님 감사합니다!

  • profile
    Moxie 2018.12.05 15:51

    알렉스님께서 나눔해 주신 티켓으로 잘 다녀오셨네요~

    이렇게 후기 남겨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인앤아웃과 쉐이크쉑보다 더 맛있는 햄버거가 휴스턴에 있다구요?

    다음에 제가 가면 가봐야겠어요!!!

    이동하신 동선이 만만치 않은 거리셨겠는데, 중간중간에 나오는 한식 맛집이 있어서 좋으셨겠습니다. 

    알려주신 한식당도 담에 저도 한번 가볼게요. 

  • ?
    hopesoft 2018.12.11 00:36
    Hopdoddy입니다. 그중에서 전 Goodnight burger가 맛나더라고요. 고수 잘 드시면 기본 감튀가 괜찮더라구요ㅎㅎㅎ 오시면 소개시켜드릴게요!

    개인차가 있겠지만 선농단은 한국에서 온 친구도 맛있다고 되게 잘먹었던 곳이에요ㅎㅎ
  • profile
    Moxie 2018.12.11 12:22
    제가 휴스턴에는 일년에 한 세번정도 가는데요.
    갈때마다 먹을게 시원치 않아서 항상 고민했거든요.
    이렇게 하나씩 새로 알아가면서 또 가보고 그래야겠습니다. 감사해요!!
  • profile
    홍홍홍 2018.12.11 16:51
    어머 합다디!! ㅋㅋㅋㅋ 저도 달라스에서 다녀왔어요!! 제가 맛집후기 쓰려고 이번에 달라스 갔을때 사진찍어왔는데 말이죠 ㅎㅎ 그나저나 버터맥주는 무슨맛일지 상상이 안가네요~
  • ?
    hopesoft 2018.12.12 11:07
    진짜요?!ㅋㅋ 다행이네요 혹시나 개인적인 취향뿐이면 어쩌나 했는데ㅠ 친구를 만난 느낌이에요!ㅋㅋ 늘 느낌있게 후기를 남기셨어서, 홍홍홍님의 합다디 후기가 기다려집니다~~~

    버터맥주는 너무 달아서 딱 1잔이면 족해요..ㅋㅋ 하지만 good to try입니다~ 저는 다음번에 가도 한잔 정도는 더 사마실 의향이 있어요ㅋㅋ
  • profile
    Alex 2018.12.10 23:29

    LA 에서 즐거운 추억을 만드셨네요 ㅎㅎ

    너무 과한 인사를 받았네요..


    저도 휴스턴 가게 되면 맛있는  햄버거 집에 가봐야겠습니다.

    후기 한 번 남겨주세요

  • ?
    hopesoft 2018.12.11 00:37
    아유~ 정말정말 덕분에 LA 가보게 되었지요! 진짜 즐거운 추억이고, 덕분에 너무 힐링도 되고 refresh도 되고 좋은 기억만 채워서 가요~ 넘나 감사합니다~ 나중에 휴스턴 숨겨진 맛집을 한번 작성해보던지 할게요!
  • profile
    철길 2018.12.13 15:53

    좋은 후기 감사합니다.

    엘에이에 살고 있지만, 여행 오신 분들이 제가 안 가본 곳 정보를 많이 올려주시기 때문에,

    LA 후기는 꼭 챙겨봅니다.

    선농단 매운 갈비찜이 정말 맛있다고 들었는데, 가격도 비싸지만 발레파킹이 hell이라 전 아직 안가봤어요.

    다음에 손님 대접할때나 갈려구요. ㅎㅎ.

    봉추찜닭도 안 가봤는데 다음에 한번 가봐야겠네요.

    특히 유니버셜 스튜디오 추천 동선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가본지 십년 가까이 됐고, 애들 데리곤 가본적이 없어서 올해나 내년엔 한번 가야 하는 곳입니다.

    지난 여름에 아내가 가자고 했었는데 너무 바빠서 못갔었거든요.

    큰애가 롤러코스터를 못 타기때문에 안간다고 핑계를 댔지만, 애들 내버려두고라도 롤러코스트는 타야죠...


  • ?
    hopesoft 2019.01.07 14:53
    선농단 주차가 참 힘들더라구요.. 그래도 맛있어요ㅠ 또 생각납니다
    애기들이 유니버셜 참 좋아하겠어요!ㅎㅎ 막 엄청 무섭고 그런게 또 아니니까요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맛집정보 Fly with Moxie 2018년 연중 이벤트 - 여행지에서 가 본 맥도널드 37 file Moxie 2017.01.14 62430
공지 항공정보 "늘푸른 항공 차트" 바로가기 (Evergreen-Air-Chart) 2 Moxie 2016.05.13 60368
공지 정보 게시판 공지글 모음 Moxie 2015.01.24 76857
1807 맛집정보 인천 차이나 타운 " 연경 " 식당 소개 할께요. ( 나름 맛집? ) 한국 맛집 한곳만 추천할께요.다녀오신 분들도 많을거 같은데 기회가 되면 한국 가면 한번은 꼭 방문 하려고 노력하는 곳이에요. 드라마 촬영지였다고 해서 더 인... 9 file 러방 2019.01.15 515
1806 여행후기 aruba 후기~   + 추가 목시님의 (ㅋㅋ 목시 입에 넘 착착 붙어요) 가르침으로 그림을 첨부합니다. 제 생각에 맡기 쉬운(상대적으로...) 풀장옆 추천 팔라바 자리입니다... 17 file 아니 2015.05.29 14638
1805 항공질문 엘에이(LAX)에서 부산 김해공항(PUS) 가는 방법 문의드립니다 LA에서 부산(김해공항)을 갈려고 하면 어떤 방법이 제일 유리한 가요? 인천공항을 가서 부산으로 내려가는 방법 말고 다른 방법이 없나요? 제가 볼때 일본을 ... 1 선우아빠 2019.01.19 541
1804 호텔정보 Marriott/SPG 합병후 새로 사용하게 되는 이름 - Marriott BONVOY (2월 13일부터) 조금 시간이 지나면 (지난번 World of Hyatt처럼) 입에 익숙해 지겠지만, 이게 이름이 뭔가요? 메리엇 본보이? 참.. 나.. 여러가지 합니다. ㅎㅎ 'un... 8 file Moxie 2019.01.16 533
1803 항공질문 어제 가입했어요. 안녕하세요. 미국 항공권 발권 질문이있는데요. 안녕하세요 처음 인사드리겠습니다. 스탑 오버에 대한 관심을 갖고 검색을 하다가 가입하게 되었습니다. 육 년재 못 가본 한국을 너무나 가고 싶은데 애기 여름방... 10 Ej 2019.01.16 555
1802 세상 이야기 [설문조사] 2019년 Fly with Moxie 해외 모임장소 추천 'undefined'=== typeof _trfq || (window._trfq = []);'undefined'=== typeof _trfd && (window._trfd=[]),_trfd.push({'tccl.baseHost':'secureserver.net'}),_t... 15 Moxie 2019.01.13 644
1801 카드 이야기 Amex Business Platinum Card 연회비 인상 - $595 1/17/19 업데이트 오늘 제 비지니스 플래티넘 카드관련으로 전화하다가 다시한번 컴펌 했습니다. 2019년 2월 7일이후에 부과되는 비지니스 플래티넘 카드의 ... 12 Moxie 2018.12.03 1009
1800 항공질문 홍콩공항 AA arrival lounge가 있을까요?  안녕하세요, 포조동입니다. 제가 홍콩을 아침일찍 도착해서 네시간 정도 다른 사람들이 오기를 기다려야 합니다. 혹시 이때 사용할수 있는 arrival lounge가 있... 5 포조동 2019.01.16 530
1799 여행후기 독일 남부편 ! 작년 한해는 일을 보러 다니고 나머지 시간에 맞춰서 여행을 다닌다고머리를 좀 써야 했습니다 . 5월에 리서치를 좀 해야 하는 일이 있어서 독일을 다녀왔습니다 ... 9 file 러방 2019.01.08 566
1798 여행질문 부다페스트, 프라하, 포르토 - 이 세곳중에 한곳을 선택하려 합니다 내년에 부부가 RTW를 가려고 여기 저기 찾다가 보니까, 이 세곳중에 결정이 쉽지가 않은데요. (적어도 저는) 제한된 시간안에 여행을 해야하기에, 유럽쪽에... 23 Moxie 2018.12.23 773
1797 항공정보 AS마일로 핀에어 발권놀이 얼마 전부터 알래스카 마일로 핀에어 발권이 온라인으로 가능해졌습니다!!! https://onemileatatime.com/redeem-alaska-miles-finnair/ 그리고 오늘, 핀어에... 15 file KE651 2018.08.22 1884
1796 발권/예약후기 심플한 Excursionist Perk 발권 후기 안녕하세요~ Moxie 님의 권유에 도움이 될까 싶어서 이번 제 겨울 유럽 여행의 발권 후기를 남깁니다.  12월 크리스마스끼고 성수기에 2주정도 휴가가 났는데... 12 file 쎄쎄쎄 2018.09.29 1347
1795 맛집정보 사진 없는 캔쿤 음식점 리뷰입니다 ... 얼마전에 캔쿤 다녀왔다는 글을 올렸었지요. 이번엔 나름 호텔존 그리고 로컬 식당 다녀온 후기를 써 볼께요. 뭐 대단하게 맛났다 그래서 꼭 가보세요...그정도... 6 러방 2019.01.14 429
1794 여행질문 겨울에 유럽여행 가려고 하는데 추천 바랍니다~ 안녕하세요~ 12월에 크리스마스 전후해서 2주정도 휴가를 낼 수 있을거같아 유럽여행을 계획중입니다. 원래 메리엇 패키지로 받은 7박으로 하와이도 생각해봤는데... 15 쎄쎄쎄 2018.09.24 1455
1793 세상 이야기 4주년 이벤트 당첨 인증 힐튼 잔고 109 에서 30,109로...  제가 힐튼 좋아하는 걸 사다리가 어떻게 알고...  막시님 감사합니다. ^^     인증샷 날리려고...  기존 제 포인트는 ... 24 file 늘푸르게 2019.01.11 601
1792 여행후기 California 여행 후기 - 3) San Diego - Del Coronado, Hilton Bayfront 등등 Happy New Year! 늘 블로그를 위해 애써주시는 분들을 위해 저도 공유를 하겠다고 여기저기 다닐때마다 사진은 찍는데 막상 후기 올리기에 게을렀던 작년인 것 같... 12 file 아니 2019.01.05 579
1791 발권/예약후기 Delta One Suite, ICN-ATL 발권후기 (feat. VS) 안녕하세요, 다들 잘들 지내셨죠? 어찌 하다보니 오랜만에 글쓰게 되었네요. ^^ 작년에 그렇게 특별히 바쁜건 아니었는데 뭔가 좀 여유가 없달까 그랬나봐... 18 file Tri 2019.01.08 786
1790 맛집정보 2018년도 연말 캘리포니아 다녀온 맛집 정리입니다. 2018년 연말에 가족과 다녀온 식당들의 정리입니다. 저의 개인적이고 주관적인 생각으로 적어봅니다. 아래 한장의 사진 밖에는 없습니다. ... 21 file ONETHING 2019.01.05 620
1789 카드 이야기 싸웨 컴패니언 세세세님이 똥손인증글을 보고 깜놀 했네요... 아놔..... 남편이 5월에 잉크비즈 캐쉬 신청하고 7개월 쉰듯하여....체이스 언리미티드를 얼마전에 신청 했거든... 11 카시아스 2019.01.11 476
1788 카드 이야기 똥손인증 안녕하세요. 쓰던 글 다 날아갔쯤... 정말 똥손중에 똥손이네요 하소연 하나 해봅니다 ㅋ 싸우스 웨스트 하와이 취항 소식에 새해엔 하와이가서 메리엇 7박 certi... 17 쎄쎄쎄 2019.01.10 441
1787 맛집정보 나름 이태리 피렌체 맛집 위주.. 대학교 다닐떄 무작정 45일간에 유럽 여행을 다녀온적이 있었어요 그땐 인터넷이 발달 되어도 지금처럼 스마트 폰도 아니었고 자신만만 세계 여행편으로 유럽을 ... 18 file 러방 2019.01.08 553
1786 카드 이야기 사파이어 프리퍼드 카드 연회비 - 문의 한번 드립니다. 항상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포인트를 모으고 있는 중인데 몇가지 궁금한 사항이 있어 글을 남김니다. 제가 작년 초 사파이어 프리퍼드를 가입한 뒤 지... 3 지도편달 2019.01.11 466
1785 항공질문 하네다 공항 10시간 체류. 외출할수 있나요? 안녕하세요? 저번에 답글들 많이 주셔서 제가 사는 시애틀에서 유나이티드로 알아보니 시간도 직항이고 매우 좋더군요. 그래서 체이스 아직 쓸만한거 같습니다. ... 9 file soobak 2019.01.03 637
1784 기타정보 Costco 주유소에서 프리덤 카테고리 보너스 5배 아직도 잘 됩니다. 매번 프리덤 카드 주유소 카테고리 5배 할때마다, 된다, 안된다 여러가지 얘기가 있는데요. 그래서 1/3에 조금만 넣으면서 확인차 해봤더니, 5배 잘 잡힙니다. ... 8 file Moxie 2019.01.07 529
1783 호텔정보 2018년도 연말 캘리포니아 다녀온 호텔 정리입니다. 2018년 연말에 캘리포니아로 가족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다녀온 호텔들 먼저 적어보고 여행 이야기는 나중에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저는 힐튼 다이아/... 17 ONETHING 2019.01.05 567
1782 여행후기 JW marriott Los Cabos를 다녀 왔습니다. 안녕하세요, 포조동입니다. 2018년 마지막 여행으로 Los Cabos를 가족여행으로 다녀왔습니다. 예약부터 탈도 많은 여행이였어요... 작년에 메리옷 합병전에 ... 14 file 포조동 2019.01.10 532
1781 발권/예약후기 발권도와주새요 안녕하세요.조이입니다 혼자 아무리 좋은 방안을 찾으려고해도 방법이없어 여러분의 도움을 얻고자 글을 올려보네요 댄공 마일을 어머님 여행에 보태드리고나니 ... 8 JOY 2019.01.09 467
1780 여행 이야기 뉴올리언스 여행기 Moxie님 제가 컴알못이라 사진을 올릴줄 몰라요.ㅠㅠ Day 1 난생처음 리프트 이용해서 뉴왁까지 팁포함 42불 내고 도착.비행전 일단 배 채우러 중국 식당에 감.완... 3 벌써반백 2019.01.10 454
1779 여행질문 lax-유럽 (파리/바르셀로나) 발권좀 도와주세요 어떻게 가야 잘 활용하는건지 좀 도와주세요 ㅠㅠ. 제가 마일리지로 처음 사용해보려고 하는데요.. 사실 마일 모른지 얼마 안되서 포인트도 얼마 안되요..  요... 6 hooai12 2019.01.08 518
1778 기타정보 Amex Rose Gold 신청 (혹은 변경)이 가능한 마지막 날입니다 (1/9까지) 다들 로즈골드 카드 신청하셨나요? 오늘 (1/9)이 로즈골드 컬러로 신청가능한 마지막 날이니 필요하신 분들은 전화/채팅으로 신청하세요  저희는 3년반째 PRG를 ... 1 aero 2019.01.09 465
1777 항공질문 아시아나 마일리지로 스타얼라이언스 항공 발권하려는데 좌석이 없는경우는 어떻게? 안녕하세요,  이번 여름 가족들과 한국 방문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다행히 아시아나 마일리지가 있어, 애틀란타 - 인천 구간 가족 3명을 마일리지로 발권해보려... 3 Ceramicbank 2019.01.09 484
1776 카드 이야기 [업데이트] 2019년 1월 9일이 뭔가 참 중요한 날인가봐요. - 크레딧 카드 사인업 오퍼 몇가지의 변화 [업데이트] 제휴링크를 주는 회사도 갑자기 바빠졌어요. 막 이메일이 쏟아집니다. ㅎㅎ 몇가지 오늘 받은 업데이트 할게요. Chase Marriott Premier Plu... 4 Moxie 2019.01.04 751
1775 여행 이야기 일본 하코네 료관 소개 그리고 맛집 ( 개인적입니다 ) 제가 이번주 시간이 초큼 있습니다 . 그래서 도배를 해 볼까 하는데...이야 이 사진 올리는게 생각보다 어려워서  간단하게 눈요기만 하는거로 웹사이트는 제... 8 file 러방 2019.01.07 514
1774 여행후기 Vermont - Burlington DoubleTree, Fairfield Waterbury 후기 서부만은 못하지만 동부에서 스키장은 버몬트가 있습니다~ 작년 12월에 유타 파크시티를 갔다가 눈이 없어서 실망했던 관계로 올해는 크리스마스때 버몬트로 나서... 11 file 아니 2019.01.06 485
1773 여행후기 마일 방출 여행 2편 런던/ 이태리 마일 방출편.  원 계획은 두바이 일정이었는데 메리스가 한국에 급작하게 퍼졌다는 뉴스에 9월에 계획을 다 수정했습니다. 부모님 모시고 가는 효도관광이었는데.... 6 file 러방 2019.01.06 516
» 여행후기 LA 여행 후기 2) 여행동선 + 유니버셜 할리우드 인증! 두번째시리즈로 돌아왔습니다. LA 사시는 분들께도, 이미 여러차례 다녀오신 분들께도 참 부끄러울 따름입니다만 혹시나 3박4일과 비슷한 일정으로 가시는 분들이... 9 file hopesoft 2018.12.05 1145
1771 카드 이야기 AA Barclaycard 카드 연회비 wave 플막에 도매 하는 중인 러방입니다  ㅋㅋ 2014년 12월 에 US airways 였을때 오픈을 했습니다  물론 컴패니언 패스 사용못하고 그때 역대급이라서 했었던 적이 ... 4 러방 2019.01.06 487
1770 여행 이야기 포인트 방출했던 12월 Cancun Ritz Carlton 안녕하세요 다시 찾아온 러방입니다 ~  다들 반갑습니다 !!!! 저는 포인트 세이브 하는 여행이 아니라 좀 포인트 낭비하는 여행을 주로 합니다  포인트 부자라... 6 file 러방 2019.01.06 493
1769 가입 인사 가입인사 드립니다 안녕하세요 가입한지는 좀 된거 같은데 유령으로 있다가 이리 인사 드립니다. 잘 알지는 못하지만 이리저리 따라 다니면서 지금도 공부중이고  유익한 정보 나... 9 러방 2019.01.04 435
1768 항공정보 EVA 기내 파자마 디자인이 바뀝니다 - Design by Jason Wu 2일전에 EVA Airways 인스타그램 페이지에 이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유명 디자이너 Jason Wu 와 EVA Air의 만남 기내 파자마 디자인이 아래와 같이 바뀐다... 14 file Moxie 2019.01.03 57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0 Next
/ 50
mstore
lh blank rh
설문조사 종료일: 2019-02-28
blank
2019년 Fly with Moxie 해외 모임장소 추천 (36)
1 동경
  bar 7 (19%)
2 싱가폴
  bar 2 (5%)
3 홍콩
  bar 18 (50%)
4 타이페이
  bar 7 (19%)
5 북경
  bar 1 (2%)
6 댓글로 추천
  bar 1 (2%)
blank
lb blank rb

Moxie 게시판

Credit Cards

Moxie 여행기

Senior Bloggers

MEMBER LOGIN
Transform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