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xie 게시판

조회 수 252 추천 수 1 댓글 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8 연말에 캘리포니아로 가족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다녀온 호텔들 먼저 적어보고 여행 이야기는 나중에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저는 힐튼 다이아/하얏 디스커버리/ SPG GOLD ELITE 입니다.

아기들이 아직 어려서 조식을 중요시 합니다.

아기들이 근면성실해서 아주 일찍 일어납니다. 그리고 조식하러 가야합니다.

 

힐튼은 5세이하 조식 무료입니다.

하얏은 프론트에서 체크인 할때에 아이가 조식을 먹어야 한다고 말하면 주시는것 같습니다,

 

다녀온 호텔의 정보들은 아주 주관적인 저의 생각입니다.^^

 

Hilton Los Angeles Airport

공항으로 셔틀도 20분에 한대씩 나옵니다. 조식 2 받았고요. 식당에서 조식이 준비되어 있는것이 아니고 꼭데기 층에 가셔야 라운지에서 조식 드실수 있으십니다. 한마디로 시장입니다. 많은분들이 붐비시구요. 테이블도 별로없고 라운지가 작습니다. 음식 별로 없습니다. 하지만 방가격은 쌉니다.

 

Hilton San Diego Bayfront

여러분들이 리뷰에 않좋다는 글을 남기셔서 조금 망설였는데요. 저는 대만족이였습니다. 위치가 개스램프 스퀘어와 베이 바로 옆에 있어서 뷰도 좋았고 한인타운, 동물원 모두 20 안에 있습니다. 조식 부페 2 주시구요. 스타박스 버쳐 두장 주시는데요. 다음날 점심까지 버쳐 한장에 두개의 아이텀 가지고 가실수 있으십니다. 부페 만족합니다. 베이 뷰를 보며서 부페 드실 있으십니다. 방가격도 쌉니다. 디음에 샌디에고에 가면 여기에 몇일간 있으면서 관광할렵니다.

 

Hotel del Coronado, Curio Collection by Hilton

여기에 가시면 않되십니다. 방가격이 비쌉니다. 미국에서 크리스마스 장식을 제일 먼저 했다고해서 유명하다는데요. 130 되었답니다. 저의 주관적인 생각입니다. 다시 가고 싶지는 않습니다. 조식부페는 좋은편이지만 파리들이 많이 날라다닙니다. 직원들에게 말해도 그런가보다 합니다. 호텔 많이 오래되었습니다. 저는 다시는 가지 않을겁니다.

 

Hilton Santa Barbara Beachfront Resort

이곳은 주간에 하루 들렸다가 가는곳인것 같습니다. 방가격이 싸지는 않습니다. 업그레이드 해줍니다. 조식은 중간 정도 콸리티입니다. 해변이 넌거편에 있어서 아이들과 거닐기 좋습니다. 한시간 이상 아이들과 해변에서 놀았습니다. 호텔이 조금 낡았습니다.

 

Hilton Garden Inn Monterey

여기는 너무나 오래된 곳입니다. 방가격이 편이지만 방에 전자렌지와 냉장고도 있어서 방에서 햇반에 컵라면 먹을수 있습니다. 사이즈는 작습니다. 저는 다시 않갑니다^^

 

InterContinental Hotels The Clement Monterey

여기가 몬터레이에서는 위치상 갑입니다. 카멜도 운전해서 17분이면 갑니다. 조식은 않주지만 칵테일 두장 버쳐 받았습니다. 직원들 친절하고 방안에 벽난로도 있어서 따뜻하고 빨래도 잘마르고^^  다시 가고 싶은곳입니다. 몬터레이와 카멜에 좋은 식당이 그렇게 많은지 몰랐읍니다^^ 

 

Hilton San Francisco Union Square 

가격이 싼만큼 기대는 않했지만 여기 좋습니다. 조식 나옵니다. 국도 있고, 국수도 있고, 딤섬도 있고, 있을거는 있습니다. 38층에 있었는데 뷰도 좋았습니다.

 

Holiday Inn Express & Suites San Francisco Fishermans Wharf

여기에서는 IHG사파이어라고 스웟을 받았는데 사이즈가 조금 큽니다. 조식 나쁘지 않아 보였습니다. 저희는 씨푸드부페에 가느라 조식은 못먹었읍니다. 직원들이 착합니다.

 

Courtyard San Francisco Fisherman's Wharf

여기는 조식은 않줍니다. 방은 골드 엘리트라고 스윗으로 주셨습니다. 벽난로는 없지만 여기 좋습니다. 방과 거실에서 여섯명도 넉넉하게 정도로 크고 좋읍니다. 여기 다시 갈것 같습니다. 인앤아웃 햄버거 매장이 바로 옆에 있어서 걸어가서 햄버거 먹을수 있습니다저는 그옆에 있는 이탈리안 식당에서 파스타와 먹었습니다^^  저는 나중에 피어39근처에 간다면 COURTYARD HOTEL 갈것 같습니다.

 

WALNUT CREEK HYATT HOUSE

여기는 구조가 조금 이상합니다. 화장실/세면대가 침실과 없이 붙어있어서 혼자 지내기는 좋을것 같습니다.

 

WESTLAKE HYATT REGENCY

여기에서도 아기들 이야기하니.. 조식 먹었습니다. 부자동네에 있는 고풍식에 조용한 호텔입니다. 잠깐 들렸다가 가는곳 입니다. 아내가 아침 일찍부터 아웃렛에 간다고 해서 일박했는데요. 그냥 지나가는 곳입니다.


어느새 2주간의 휴가 감사히 즐기고 집으로 돌아왔습니다.

이번에도 사진이 없습니다.

아기들과 있다보면 음식사진 방사진,.. 저는 너무 어려운것 같습니다.

 

혹시 위의 호텔들에 대해서 궁금하신 분들은 연락 주세요^^

상세히 답변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Hopesoft님께서 추가 정보 올려주셨습니다.

감사합니다!!^^

저는 며칠 전 Embassy suite Hilton Walnut Creek을 다녀왔는데요. (힐튼 다이아입니다)

은근히 업그레이드 안해주고, 조식은 그냥 힐튼계열에서 흔히 먹는 조식입니다. 참고로 투숙객에게 모두 주는 조식입니다. 주차 시설이 호텔에 딸려 있는게 아닐 뿐더러 호텔 앞에서 하는 valet도 다른 업체에서 하는 것이라 주차에 대해서 아무런 benefit을 받을 수 없다는 점이 제겐 너무 컸습니다. 로비는 깔끔합니다. 일반 맴버라면 좋을 곳이지만 다이아로써는 그다지 장점이 없습니다. 개인적으로 두번은 안갈 것 같습니다..ㅎㅎ


  • profile
    늘푸르게 2019.01.05 06:45

    사진이 없어도 내용이 알차서 좋습니다.

    언젠가 서부 여행갈때 큰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아이들 데리고 체크인 체크아웃 여러번 하기 쉽지 않은데...

    대단하십니다. ^^

  • profile
    ONETHING 2019.01.05 15:57
    맞아요. 체크인/아웃 고생했어요^^
    아는 지식이나 경험이 없어서 이번 기회에 더 다녀보자!! 했는데 이제는 이런거 못할 것 같아요.
    한 곳에서 오래 쭉~~ 있는 여행이 바람직한것 같아요^^
  • profile
    Moxie 2019.01.06 11:29

    이런 정리 너무 좋습니다. 

    여러분들 이쪽으로 여행가실때 호텔을 정하는 가이드가 되는 글이잖아요. 

    그런데 진짜 여러군데 다녀오셨어요. 힘드셨겠어요. ㅋㅋ

  • profile
    ONETHING 2019.01.06 18:35
    우리가족은 어떤 호텔을 좋아할까? 라고 생각하면서 계획한 일정이였는데요.

    저희는 모던하면서 뷰 좋고 조식 잘~나오는 곳을 좋아 한다는것을 알았어요^^
    다음에는 한곳에서^^
  • profile
    홍홍홍 2019.01.06 13:41
    체크인 체크아웃 진짜 이번여행에 제일 힘드셨을것 같아요
    전 짐싸는걸 너무 싫어해서 절대 못할것 같아요 ㅎㅎㅎ
    자세한 호텔정보 최고에요~~!
  • profile
    ONETHING 2019.01.06 18:41
    저희도 짐싸는거 번거러워 했는데요.
    이번 여행에서 짐 잘 싸고 푸는 노하우를 배웠어요^^
    13일간 2600마일을 운전했고 많은 곳들을 다녀왔네요.
    어린 아기들이 이제는 새로운 호텔 방에 들어가면 카텐부터 열어봐요. 뷰가 좋은지 어떤지...^^
    어제는 조식이 좋았고 오늘은 더 좋은것 같고... 이런게 가족여행인가봐요.^^
  • ?
    hopesoft 2019.01.07 01:22

    오마이... 이 글을 제가 센프란을 가기 전에 읽었더라면!ㅠㅠㅠ 후기 감사합니다! 이런 후기 최고에요!

    중간에 Walnut Creek 이 보이길래 저도 댓글로 하나 남겨봅니다.


    저는 며칠 전 Embassy suite Hilton Walnut Creek을 다녀왔는데요. (힐튼 다이아입니다)

    은근히 업그레이드 안해주고, 조식은 그냥 힐튼계열에서 흔히 먹는 조식입니다. 참고로 투숙객에게 모두 주는 조식입니다. 주차 시설이 호텔에 딸려 있는게 아닐 뿐더러 호텔 앞에서 하는 valet도 다른 업체에서 하는 것이라 주차에 대해서 아무런 benefit을 받을 수 없다는 점이 제겐 너무 컸습니다. 로비는 깔끔합니다. 일반 맴버라면 좋을 곳이지만 다이아로써는 그다지 장점이 없습니다. 개인적으로 두번은 안갈 것 같습니다..ㅎㅎ

  • profile
    ONETHING 2019.01.07 09:56
    Hopesoft님께서 올리신 글을 애드했어요!!^^
    이번 기회에 더 좋은 정보들이 모였으면 좋겠네요^^
  • profile
    Moxie 2019.01.07 13:40
    저는 예전에 SFO공항 근처에 있는 엠버시 스윗에 잤던 기억이 어렴풋이 있긴 하네요. ㅎㅎ
    실제로 엠버시 스윗을 가본지가 좀 오래되서 그런데, 거기 원래 All Suite이라서 업글이 큰 의미가 없는곳 아닌가요?
    조식당에서 회원 체크를 해요? 그냥 열어놓지 않았나.. 기억이 가물가물..ㅋㅋㅋㅋ
  • profile
    ONETHING 2019.01.07 13:50
    힐튼이 이전에도 그랬는지는 모르지만.. 이번 여행에서 느낀것은요.
    조식을 먹을때에 고기나 따뜻한 음식을 가지고 오면 1일당 $8-10불을 차지 하더라구요.

    조식 먹을때에 룸차지로 한다고 하면 알아서 해주셨습니다.
    저희는 회원이냐고 몇군데에서 물어보기는 했어요.
  • profile
    Moxie 2019.01.07 13:58
    그게 continental breakfast만 조식을 인정해주는 곳이 있어서 그럴거예요.
    full service Hilton에서도 그랬던것 같고요.
    그래서 그런거 상관없는 Hilton Garden Inn이 저는 제일 좋아요.
  • ?
    hopesoft 2019.01.07 15:10
    세달 전에 필리 공항 옆에 있는 힐튼 더블트리를 갔을 때는 조식 인원 체크하고, 뷔페랑 메뉴판에 있는 음료 한잔을 무료로 주고, 메뉴판에 있는 음식들은 별도로 차지하더라구요~

    Embassy suite의 조식은 여기만 그런지 다 그런지는 몰라도 오픈스페이스였고, 일반적인 아침에다가 직접 오믈렛이랑 토스트를 눈앞에서 구워주는 곳이었어요.
  • ?
    naya 2019.01.07 17:27

    저는 국이랑 국수, 딤섬까지 나온다는 유니언스퀘어 힐튼이 눈에 확 들어오는데요 ㅎㅎㅎ 

    다음에 샌프란 가면 이곳으로 정했습니다

  • profile
    ONETHING 2019.01.07 21:16

    ^^ 유동인구가 아주 많은 호텔입니다.

    저희는 4인 가족으로 조식 배부르게 먹고 또먹고.. 나올때는 오렌지 주스 테이크 아웃해서 쭈루룩 나왔습니다.^^

  • profile
    ONETHING 2019.01.07 21:30

    추천 감사드립니다^^


  • profile
    Tri 2019.01.11 02:07
    이동도 많이 하시고 짐 싸고 푸시느라 힘드셨겠지만, 그래도 가족들과 좋은 시간 보내신듯 합니다. 호텔 정보 좋습니다!!
  • profile
    ONETHING 2019.01.11 09:57
    Tri님 안녕하세요^^
    앞으로는 이런 멋있는 여행 그만할까해요^^
    너무 힘들었어요.ㅋㅋ

    좋아해 주셔서 그래도 힘은 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맛집정보 Fly with Moxie 2018년 연중 이벤트 - 여행지에서 가 본 맥도널드 37 file Moxie 2017.01.14 54221
공지 항공정보 "늘푸른 항공 차트" 바로가기 (Evergreen-Air-Chart) 2 Moxie 2016.05.13 52939
공지 정보 게시판 공지글 모음 Moxie 2015.01.24 70183
1833 호텔정보 Marriott/SPG 합병후 새로 사용하게 되는 이름 - Marriott BONVOY (2월 13일부터) 조금 시간이 지나면 (지난번 World of Hyatt처럼) 입에 익숙해 지겠지만, 이게 이름이 뭔가요? 메리엇 본보이? 참.. 나.. 여러가지 합니다. ㅎㅎ 'un... 8 updatefile Moxie 2019.01.16 111
1832 여행후기 aruba 후기~   + 추가 목시님의 (ㅋㅋ 목시 입에 넘 착착 붙어요) 가르침으로 그림을 첨부합니다. 제 생각에 맡기 쉬운(상대적으로...) 풀장옆 추천 팔라바 자리입니다... 15 updatefile 아니 2015.05.29 13997
1831 발권/예약후기 2019년 3월 봄방학에 가는 San Juan, Puerto Rico 요즘 발권후기나 여행후기를 안올린지 너무 오래되나서 간만에 발권후기 하나 올립니다.  특별한 발권후기는 아니고 그냥 시간이 잘 맞다보니 운좋게 호텔과 항... newfile 흙돌이 2019.01.18 30
1830 여행 이야기 이번해에도 실패한 Hyatt 숙박권 사용...결국 나름 괜찮은 Hyatt Centric Midtown Atlanta에서... 제목 그대로 Hyatt 애뉴얼 숙박권을 2년동안 계획한대로 사용하지 못하고 있습니다. 원래 계획은 매년 크레딧 카드 연회비를 내고 받는 숙박권 2장+포인트로 Anda... 4 newfile 흙돌이 2019.01.17 53
1829 카드 이야기 Amex Financial Review 후기 (제가 당했네요 ㅜ.ㅜ;) 지난 번에 아내 카드 관련해서 FR 후기를 올렸는데 (https://flywithmoxie.com/index.php?mid=board&page=2&document_srl=240256) 이번에는 제가 당했습... 11 updatefile otherwhile 2019.01.16 171
1828 항공질문 어제 가입했어요. 안녕하세요. 미국 항공권 발권 질문이있는데요. 안녕하세요 처음 인사드리겠습니다. 스탑 오버에 대한 관심을 갖고 검색을 하다가 가입하게 되었습니다. 육 년재 못 가본 한국을 너무나 가고 싶은데 애기 여름방... 10 update Ej 2019.01.16 137
1827 맛집정보 인천 차이나 타운 " 연경 " 식당 소개 할께요. ( 나름 맛집? ) 한국 맛집 한곳만 추천할께요.다녀오신 분들도 많을거 같은데 기회가 되면 한국 가면 한번은 꼭 방문 하려고 노력하는 곳이에요. 드라마 촬영지였다고 해서 더 인... 8 updatefile 러방 2019.01.15 147
1826 세상 이야기 [설문조사] 2019년 Fly with Moxie 해외 모임장소 추천 'undefined'=== typeof _trfq || (window._trfq = []);'undefined'=== typeof _trfd && (window._trfd=[]),_trfd.push({'tccl.baseHost':'secureserver.net'}),_t... 15 update Moxie 2019.01.13 278
1825 카드 이야기 Amex Business Platinum Card 연회비 인상 - $595 1/17/19 업데이트 오늘 제 비지니스 플래티넘 카드관련으로 전화하다가 다시한번 컴펌 했습니다. 2019년 2월 7일이후에 부과되는 비지니스 플래티넘 카드의 ... 12 update Moxie 2018.12.03 581
1824 카드 이야기 American Express Business Platinum Card 연회비/리텐션 옵션 [1/17 업데이트] 오늘 전화했더니 $100 크레딧 오퍼는 그대로 있는데, $3,000 쓰면 1만주는 오퍼는 없어졌고, 그대신 90일동안 $10,000 사용하면 3만 엠알 포... 6 update Moxie 2019.01.14 148
1823 항공질문 홍콩공항 AA arrival lounge가 있을까요?  안녕하세요, 포조동입니다. 제가 홍콩을 아침일찍 도착해서 네시간 정도 다른 사람들이 오기를 기다려야 합니다. 혹시 이때 사용할수 있는 arrival lounge가 있... 5 update 포조동 2019.01.16 96
1822 여행후기 독일 남부편 ! 작년 한해는 일을 보러 다니고 나머지 시간에 맞춰서 여행을 다닌다고머리를 좀 써야 했습니다 . 5월에 리서치를 좀 해야 하는 일이 있어서 독일을 다녀왔습니다 ... 9 file 러방 2019.01.08 201
1821 여행정보 2018 세계 방방곡곡 공항 라운지 탐험기 - 1 전 배낭만 수트케이스로 바뀌었을 뿐, 호텔보다는 호스텔이 편한 백패커에요. 비용을 아낄 수 있다면 레드아이 비행도 곧잘 하는 편이고, 몸 편하게 한 번 여행가... 11 file 사라사 2018.11.15 508
1820 여행정보 2018 세계 방방곡곡 공항 라운지 탐험기 - 2 2018 세계 방방곡곡 공항 라운지 탐험기 - 1 https://flywithmoxie.com/board/236266 지난 번 글에 이어서 2편도 올려봅니다. 재미있게 읽어주세요 :] 1. 일본 ... 9 file 사라사 2018.11.21 477
1819 여행질문 부다페스트, 프라하, 포르토 - 이 세곳중에 한곳을 선택하려 합니다 내년에 부부가 RTW를 가려고 여기 저기 찾다가 보니까, 이 세곳중에 결정이 쉽지가 않은데요. (적어도 저는) 제한된 시간안에 여행을 해야하기에, 유럽쪽에... 23 Moxie 2018.12.23 424
1818 항공정보 AS마일로 핀에어 발권놀이 얼마 전부터 알래스카 마일로 핀에어 발권이 온라인으로 가능해졌습니다!!! https://onemileatatime.com/redeem-alaska-miles-finnair/ 그리고 오늘, 핀어에... 15 file KE651 2018.08.22 1347
1817 발권/예약후기 심플한 Excursionist Perk 발권 후기 안녕하세요~ Moxie 님의 권유에 도움이 될까 싶어서 이번 제 겨울 유럽 여행의 발권 후기를 남깁니다.  12월 크리스마스끼고 성수기에 2주정도 휴가가 났는데... 12 file 쎄쎄쎄 2018.09.29 855
1816 세상 이야기 여행에서 돌아오시면서, 봉사한번 해보시면 어떨까요? 안녕하세요, 또 포조동입니다. 어제 아틀란타 출장온 김에 막시님과 급벙개를 해서....맛나게 먹으면서 막시님이 올해 좋은일을 좀 많이 해보시고 싶다고 말하셔... 9 file 포조동 2019.01.12 205
1815 맛집정보 사진 없는 캔쿤 음식점 리뷰입니다 ... 얼마전에 캔쿤 다녀왔다는 글을 올렸었지요. 이번엔 나름 호텔존 그리고 로컬 식당 다녀온 후기를 써 볼께요. 뭐 대단하게 맛났다 그래서 꼭 가보세요...그정도... 6 러방 2019.01.14 122
1814 여행질문 겨울에 유럽여행 가려고 하는데 추천 바랍니다~ 안녕하세요~ 12월에 크리스마스 전후해서 2주정도 휴가를 낼 수 있을거같아 유럽여행을 계획중입니다. 원래 메리엇 패키지로 받은 7박으로 하와이도 생각해봤는데... 15 쎄쎄쎄 2018.09.24 943
1813 카드 이야기 이제는 카드 한장 신청으로 싸우스 웨스트 컴패니언 패스를 준다고 합니다. 작년말부터 싸우스 웨스트 컴패니언 패스를 획득하기 위해서 정진해오신 분들께는 조금 놀랄만한 소식인데요. 원래 1년에 11만마일 적립이 될시에 주어졌던 컴... 24 Moxie 2019.01.11 347
1812 세상 이야기 4주년 이벤트 당첨 인증 힐튼 잔고 109 에서 30,109로...  제가 힐튼 좋아하는 걸 사다리가 어떻게 알고...  막시님 감사합니다. ^^     인증샷 날리려고...  기존 제 포인트는 ... 24 file 늘푸르게 2019.01.11 283
1811 세상 이야기 막시님 감사합니다 - 4주년 이벤트 경품 하얏 25,000포인트 잘 받았습니다 막시님외 여러 회원분들 감사드립니다. 4주년 기념 경품 당첨되었던 하얏 25,000 포인트 잘 받았습니다. 올해 여행은 벌써 예약이 되어있기는 한데 이번에 받은 ... 9 file 관제탑 2019.01.14 151
1810 여행후기 California 여행 후기 - 3) San Diego - Del Coronado, Hilton Bayfront 등등 Happy New Year! 늘 블로그를 위해 애써주시는 분들을 위해 저도 공유를 하겠다고 여기저기 다닐때마다 사진은 찍는데 막상 후기 올리기에 게을렀던 작년인 것 같... 12 file 아니 2019.01.05 214
1809 발권/예약후기 Delta One Suite, ICN-ATL 발권후기 (feat. VS) 안녕하세요, 다들 잘들 지내셨죠? 어찌 하다보니 오랜만에 글쓰게 되었네요. ^^ 작년에 그렇게 특별히 바쁜건 아니었는데 뭔가 좀 여유가 없달까 그랬나봐... 18 file Tri 2019.01.08 302
1808 맛집정보 2018년도 연말 캘리포니아 다녀온 맛집 정리입니다. 2018년 연말에 가족과 다녀온 식당들의 정리입니다. 저의 개인적이고 주관적인 생각으로 적어봅니다. 아래 한장의 사진 밖에는 없습니다. ... 21 file ONETHING 2019.01.05 283
1807 카드 이야기 싸웨 컴패니언 세세세님이 똥손인증글을 보고 깜놀 했네요... 아놔..... 남편이 5월에 잉크비즈 캐쉬 신청하고 7개월 쉰듯하여....체이스 언리미티드를 얼마전에 신청 했거든... 11 카시아스 2019.01.11 148
1806 카드 이야기 똥손인증 안녕하세요. 쓰던 글 다 날아갔쯤... 정말 똥손중에 똥손이네요 하소연 하나 해봅니다 ㅋ 싸우스 웨스트 하와이 취항 소식에 새해엔 하와이가서 메리엇 7박 certi... 17 쎄쎄쎄 2019.01.10 160
1805 맛집정보 나름 이태리 피렌체 맛집 위주.. 대학교 다닐떄 무작정 45일간에 유럽 여행을 다녀온적이 있었어요 그땐 인터넷이 발달 되어도 지금처럼 스마트 폰도 아니었고 자신만만 세계 여행편으로 유럽을 ... 18 file 러방 2019.01.08 227
1804 카드 이야기 사파이어 프리퍼드 카드 연회비 - 문의 한번 드립니다. 항상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포인트를 모으고 있는 중인데 몇가지 궁금한 사항이 있어 글을 남김니다. 제가 작년 초 사파이어 프리퍼드를 가입한 뒤 지... 3 지도편달 2019.01.11 139
1803 항공정보 no show를 할려고 하는데 이게 2개의 티켓인지 왕복 티켓인지 모르겠네요 안녕하세요? 시애틀 > 인천 > 부산 이랑   인천 >도꾜>뱅쿠버>시애틀을  따로 united에서 끊었는데요 그래서 2개의 confirmation 코드가 따로 있습니다. 물론 ... 2 soobak 2019.01.11 150
1802 항공질문 하네다 공항 10시간 체류. 외출할수 있나요? 안녕하세요? 저번에 답글들 많이 주셔서 제가 사는 시애틀에서 유나이티드로 알아보니 시간도 직항이고 매우 좋더군요. 그래서 체이스 아직 쓸만한거 같습니다. ... 9 file soobak 2019.01.03 239
1801 기타정보 Costco 주유소에서 프리덤 카테고리 보너스 5배 아직도 잘 됩니다. 매번 프리덤 카드 주유소 카테고리 5배 할때마다, 된다, 안된다 여러가지 얘기가 있는데요. 그래서 1/3에 조금만 넣으면서 확인차 해봤더니, 5배 잘 잡힙니다. ... 8 file Moxie 2019.01.07 199
» 호텔정보 2018년도 연말 캘리포니아 다녀온 호텔 정리입니다. 2018년 연말에 캘리포니아로 가족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다녀온 호텔들 먼저 적어보고 여행 이야기는 나중에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저는 힐튼 다이아/... 17 ONETHING 2019.01.05 252
1799 여행후기 JW marriott Los Cabos를 다녀 왔습니다. 안녕하세요, 포조동입니다. 2018년 마지막 여행으로 Los Cabos를 가족여행으로 다녀왔습니다. 예약부터 탈도 많은 여행이였어요... 작년에 메리옷 합병전에 ... 14 file 포조동 2019.01.10 199
1798 발권/예약후기 발권도와주새요 안녕하세요.조이입니다 혼자 아무리 좋은 방안을 찾으려고해도 방법이없어 여러분의 도움을 얻고자 글을 올려보네요 댄공 마일을 어머님 여행에 보태드리고나니 ... 8 JOY 2019.01.09 156
1797 여행 이야기 뉴올리언스 여행기 Moxie님 제가 컴알못이라 사진을 올릴줄 몰라요.ㅠㅠ Day 1 난생처음 리프트 이용해서 뉴왁까지 팁포함 42불 내고 도착.비행전 일단 배 채우러 중국 식당에 감.완... 3 벌써반백 2019.01.10 110
1796 여행질문 lax-유럽 (파리/바르셀로나) 발권좀 도와주세요 어떻게 가야 잘 활용하는건지 좀 도와주세요 ㅠㅠ. 제가 마일리지로 처음 사용해보려고 하는데요.. 사실 마일 모른지 얼마 안되서 포인트도 얼마 안되요..  요... 6 hooai12 2019.01.08 161
1795 기타정보 Amex Rose Gold 신청 (혹은 변경)이 가능한 마지막 날입니다 (1/9까지) 다들 로즈골드 카드 신청하셨나요? 오늘 (1/9)이 로즈골드 컬러로 신청가능한 마지막 날이니 필요하신 분들은 전화/채팅으로 신청하세요  저희는 3년반째 PRG를 ... 1 aero 2019.01.09 117
1794 항공질문 아시아나 마일리지로 스타얼라이언스 항공 발권하려는데 좌석이 없는경우는 어떻게? 안녕하세요,  이번 여름 가족들과 한국 방문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다행히 아시아나 마일리지가 있어, 애틀란타 - 인천 구간 가족 3명을 마일리지로 발권해보려... 3 Ceramicbank 2019.01.09 13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6 Next
/ 46
mstore
lh blank rh
설문조사 종료일: 2019-02-28
blank
A : 2019년 Fly with Moxie 해외 모임장소 추천
blank
lb blank rb

Moxie 게시판

Credit Cards

Moxie 여행기

Senior Bloggers

MEMBER LOGIN
Transform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