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xie 게시판

조회 수 729 추천 수 0 댓글 6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주 전에, 일정이 있어서 오레곤주 포틀랜드에 다녀왔네요.

제가 달라스로 이사오기 전에 10대와 20대의 젊은 시절을 보냈던 아름다운 도시인데요, 하루 시간이 남아서 다녀온 Bagby Hotspring을 소개하려고 합니다.


포틀랜드에서 약 1:30-2시간 정도 떨어진 곳에 local 분들도 잘 모르는 온천이 있는데, 그곳이 Bagby Hotspring.

포틀랜드 방문하게 되시면 한번은 꼭 가보시길 바랍니다.


https://www.bagbyhotsprings.org/


39A535AF-9B3A-45AD-8297-0B2A751BCC40.png


우선은 google map에 찍으시면 이렇게 나오시는데요, 우선은 산속으로 들어가면 인터넷이 안터지기에 꼭 physical copy를 뽑아가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위에 웹사이트를 참고하시고, 우선은 위에 google map을 찍고 가시면 온천할 수 있는 장소로 갈 수 있는 주차장으로 가게 되어 있어요.

그리곤 30-45분정도 하이킹을 해야 되는데, 길이 하나라 길을 잃고 할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단지, flash light나 따뜻한 옷을 가지고 가시는 건 잊지 마시고요, 산에서는 해가 빨리져서 ㅠㅠ 어느정도 대비를 하시고 가시면 좋을 듯 합니다.


1. 주차장

- 구글에 Bagby Hotspring을 찍으시면 주차장으로 가시는데, 주차장이 그렇게 크지 않아 지나치기 쉽습니다. 그래서 거의 도착하기 전 10분 전에는 조금 aware하시면서 운전하시는 편이 좋을 듯 합니다.

- parking fee는 donation으로 운영되고 있어서 그냥 donation 개념으로 얼마를 하시든(안내셔도 뭐~!) 상관없습니다.


2. 하이킹

- 30-45분 정도 하이킹을 하시게 되는데, 보통은 운동화(등산화까지는 너무 오바이고) 신고 가시면 길이 잘 나있어서 별 고생없이 왔다갔다 하실 수 있을 듯 해요. 거의 평지수준의 하이킹입니다^^


882BA926-4B94-4445-8047-99D9A35BB1C8.jpeg


3. 온천 즐기기

- 도착하시면 public area와 private area가 따로 있습니다. Public area는 open roof로 남녀노소 상관없이 큰 hot pot에 들어가게 되는데 (그렇다고 해서 완전 삐집고 들어가고 이러진 않습니다), 단지 한가지 염려되는 부분은 도시자체가 liberal 해서 많은 부분, 남녀노소 그냥 nudity로 즐기시는 분들이 꽤 많아요! (문화충격을 경험하실 수 있지만, 그냥 잘 넘기시길 ...) 수영복이나 간단한 온천용 옷을 입고 들어가도 괜찮습니다.

- 가족과 함께 가시는 분들이나 이성과 가시면 public area에 가시기 쪼까 거시기 (?) 하시다면 ㅠㅠ 그냥 room 형식으로 되어 있는 private area로 가시면 좋을 듯 합니다. (물이 너무 뜨거워서 차가운 물을 퍼다날라야 되는 수고도 있지만, 지붕이 뚫려있어 너무 좋습니다^^ 하늘도 보고 자연을 만끽하기도)


95E36C13-4B42-4EF6-B5ED-BC0FEB71F21F.jpeg

(사진 1: public area 사진인데, 예전 사진이라 지금은 renovation도 하고, big hotpot(5-6명까지도 수용가능)도 4개로 늘려놨더라구요)


58E07316-7373-4D81-9241-41AD012BC969.jpeg

(사진 2: private area 사진이고, 4-5개의 개인 방으로 되어 있습니다. 사진이 구려서 그런데, 깨끗하게 잘 정돈된 느낌입니다^^)


4. 몇가지 팁

- 물은 충분히 챙겨가시고요(dehydrate 방지용^^), 완전 외진 곳이라 보통은 꼭 필요한 물품(flash light, 가벼운 외투, 담요, 수건 등)은 꼭 챙겨가세요^^ 때론 3월인데도 눈이 안녹아서 가시기 힘들 수도 있으니, 날씨나 기타상황들을 감안하시면 좋을 듯 합니다 (아마도, Mount Hood 산 중턱에 위치해서 그런 듯 합니다^^).

- Finger snack 정도는 가지고 가시면 좋을 듯 해요^^ 보통은 온천 후, 하이킹까지 감안하신다면 생각보다 체력이 많이 소진되십니다. 특히, 아이의 경우에는 더 그렇구요. 그래서 가능하시면 간단한 snack 종류를 지참하시고 가시면 좋을 듯 합니다.

- 우선, (한국하면 ...) "때" 밀고 이런 분위기 아니라는 건 ㅋㅋㅋ 굳이 설명 안드려도 될 듯 하고요, 물이 워낙 좋아서 나중에 온천후에 나오시면 피부가 약간은 미끈미끈하셔요 (그런 느낌을 싫어하실 수도 있겠지만, natural 한 증상입니다 ㅋㅋㅋ).


4E0A8E68-869C-402C-B0C3-CF30776DDB78.jpeg

(사진 3: 마지막으로 대학절친이랑 나오는 길에 찍은 사진인데, 3월 중순인데도, 눈이 수북하네요^^)


포틀랜드 지역에 여행하실 기회가 있으시면, 꼭 wish place lists에 넣으시길 강추드립니다!!!

이번 달에는 호주 브리스번과 오키나와 방문 예정인데, 여건이 된다면 후기 한번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 (꾸벅!)

  • profile
    잔소리여행꾼 2019.04.02 16:23
    저도 온천 참 좋아하는데요 나중에 기회가 된다면 꼭 가보고 싶네요 근데 저 나무에 한명씩 들어가나요?
  • profile

    사람이 없으면 public area에 혼자 들어가기도 합니다^^ 보통은 같이 들어온 그룹끼리 즐기기도 하는데, 가끔 같이 합석도 하고 이러네요^^ 단지 nudity 상태가 아니라면 why not? 아닐까요? ㅎㅎ


    2014-09-oregon-coast-19.jpg

    (다른데서 퍼온 사진인데) Renovation 되어 있는 모습입니다^^

  • ?
    naya 2019.04.02 19:03

    어머 미국에 이렇게  좋은 온천이 있었어요???   포트랜드 언젠가 가면 꼭 방문해보겠습니다.  

    분위기 너~무 좋아보여요 

  • profile
    otherwhile 2019.04.02 20:19
    꼭 가보시기 바랍니다^^
  • profile
    기돌 2019.04.02 19:41

    포틀랜드 근처에 이런곳이 있었군요. 설경 속의 온천장... 너무 운치 있네요.

  • profile
    otherwhile 2019.04.02 20:20
    절대 추천입니다~!
  • profile
    Moxie 2019.04.02 19:47

    이런데가 있었네요? 멋진곳 소개 감사합니다. 

    저는 조만간 저번에 @잔소리여행꾼 님 다녀오신 콜로라도에 가서 온천을 가볼까 하는데요. ㅋㅋ


    그런데 여기는 다녀와서 리뷰를 남겨야지, 발권을 하고 갔다가 옷벗고 들어가는데 만나면 좀 그렇겠어요. ㅋㅋㅋㅋㅋ

  • profile
    otherwhile 2019.04.02 20:17
    앗~! 콜로라도는 저의 wish lists 중에 하나이긴 한데~! ㅎㅎㅎ 저도 가고 싶네요 :)
  • profile
    Moxie 2019.04.02 21:13
    제가 5월말까지 써야하는 무제한 하얏 숙박권이 1장이 있어서.. 거기 파크하얏에서 쓰면서 다녀올까 했지요. ㅋㅋ
  • profile
    ONETHING 2019.04.02 22:08
    오늘 매니저분에게 들었는데 Glenwood Hot Springs 근처에 온천 좋은거 두개가 있답니다.
    비버크릭 옆입니다.
    하나는 수영장처럼 큰 온천, 다른 하나는 작은 사이즈이지만 아담한 온천.
  • profile
    otherwhile 2019.04.02 22:11

    Glenwood는 보통 Denver에서 Rent 해서 가나요? 아님, 비행기가 뜨는지 모르겠네요? ㅎㅎㅎ 저도 Colorado 온천하면 여기로 생각을 했었는데 ... 맞나요?

  • profile
    Moxie 2019.04.02 22:22
    Aspen공항에서 가면 한시간, 덴버 공항에서 가면 3시간 운전하고 가는데요?
    가볼만 하겠어요!!!
  • profile
    otherwhile 2019.04.02 23:12
    방금 dfw-ase 찾아보니 직항이 있네요^^ ㅎㅎㅎ 하루에 한편인데, 나쁘지 않은 시간(10:30-11:45, 2:30분 소요)이라 바로 계획해야 겠습니다~!!!!
  • profile
    Moxie 2019.04.02 23:13
    오!! 좋네요!!!
  • profile
    Moxie 2019.04.02 22:15
    와~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둘중에 어디가 좋은지, 아니면 두군데를 다 다녀올지 결정을 해 봐야겠어요.
  • profile
    otherwhile 2019.04.02 23:07
    이거 저도 급 온천여행이 너무나 땡기는데요^^
  • profile

    검색해서 보셨는지 모르는데, 여기가 이렇게 생겼네요. 어른 하루에 $17.50 내고 사용하고요. 

    저 물이 다 온천물이라는 말이잖아요? ㅋㅋㅋ


    Screen Shot 2019-04-02 at 11.32.17 PM.png

  • profile
    otherwhile 2019.04.02 23:16
    (친구말에 의하면) 굳이 숙박은 여기서 안하더라도 괜찮다고 하더라구요. 탈의실, 샤워실이 다 구비되어서 깔끔하게 온천욕 및 수영하고 온다는 ㅋㅋㅋ 근처에 보니 대부분의 호텔 계열들은 다 있어서 포인트로 다녀올만 한 장소인 듯 합니다^^
  • profile
    Moxie 2019.04.02 23:17
    숙박은 저희는 포인트로 가능한곳에 가야죠~ ㅋㅋ
  • profile
    otherwhile 2019.04.02 23:18
    ㅎㅎㅎ 그러게요! 특히 늦가을이나 겨울에 가면 무지 좋데요 :) 아놔~! 이거 집에 보스님한테 허락받고 바로 질러야 되려나? ㅋ
  • ?
    날나리패밀리 2019.04.03 12:01
    문득 생각 난 건데 피크 하냣 비버 크릭 가실 거면 거기 야외풀도 충분히 좋아요. 거기서만 즐기셔도 될텐데.
  • profile
    늘푸르게 2019.04.03 14:41
    오.. 그렇군요. 꼭 저기서 숙박해야하나 그랬었는데...
  • profile

    KakaoTalk_20190403_083523117.png 

    Iron Mountain Hot Springs 이라는 또 다른 온천이 바로 옆에 차타고 10분정도 거리에 있답니다.^^


    매니저분이 캠핑전문가라서 자연을 좋아라 하십니다.


     

  • profile
    Moxie 2019.04.03 08:49
    어휴... 여기도 좋은데요?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호텔/비행기 예약을 빨리 해야겠어요. ㅋㅋㅋ
  • profile
    otherwhile 2019.04.03 09:39
    미투입니다^^
  • profile
    Moxie 2019.04.03 09:45
    아틀란타에서는 델타는 인당 45,000마일에 양쪽 원스탑이 Aspen으로 있고요.
    싸우스 웨스트는 덴버 직항으로 왕복에 11,000마일밖에 안하네요. @@
    덴버로 가서 운전하고 가는게 더 좋겠어요.
  • ?
    날나리패밀리 2019.04.03 10:30
    AA 찾아 보시면 좀 나올 수도. 가끔씩 세일해서 엄청나게 싼 가격으로 나오더라구요. 그런데 성수기 애스펜은 기본이 700불. 아아아아
  • profile
    Moxie 2019.04.03 10:34
    찾아볼게요. :)
  • ?
    날나리패밀리 2019.04.03 10:48
    Eagle:/ vail 공항도 찾아 보세요. 여기도 가까워요.
  • profile
    otherwhile 2019.04.03 10:46
    달라스에서는 12.5k + tax 로 거리상으로는 최저이기는 한데, 운항편이 하루에 딱 한편 밖에 없네요! 성수기 시즌은 어떨지? 궁금하기도 하고, 혹시 달라스가 너무 더워서 온천따윈(?) 관심이 없는 거 아닐까요? ㅋㅋ
  • profile
    otherwhile 2019.04.03 09:39
    온천이 뜨고 있다는 ㅋㅋ 아재 취미(목욕탕 스톼일)가 각광을 받고 있는 시대입니다^^
  • profile
    ONETHING 2019.04.03 11:31
    아재는 중요하니까요..^^
  • profile
    ONETHING 2019.04.02 22:03

    포틀랜드 곡 가보도록 하겠습니다!!!^^

    좋네요!!! 

  • profile
    otherwhile 2019.04.02 22:12
    Thumbs up :)
  • ?
    날나리패밀리 2019.04.03 10:29

    그냥 읽고 가려다가... 로긴을 하게 만드시네요. ㅋㅋㅋ 


    2월에 아스펜 스키타러 갔다가 글렌우드 핫스프링 다녀왔습니다, :) 

    좋아요. 해 질 무렵에 가니 참 멋지고 좋았습니다. 스키 타고 근육 푸니 딱 좋더라구요. 


    다만 수영복, 수건 등 챙겨 가시는 게 좋아요. 빌리면 다 돈. 동전을 좀 준비하셔야 락커를 빌릴 수 있습니다. 물론 바꿔도 되구요. 

    글렌우드 다녀 오고 나서 아이언 마운틴의 존재를 알았어요. 추천해 주신 분 말로는 여기가 더 좋다는데, 여기는 개인풀 형식으로 몇 개의 작은 풀들이 늘어 서 있고, 글렌우드는 수영장 형식이더라구요. 저희는 다른 스케줄 때문에 아이언 마운틴은 못가봤는데 내년에 가려구요. 

    다만 지금 글렌우드가 공사중이라서 여름까지는 조금 어수선한 듯 해요. 그래도 잘 놀다 왔지만요.


    저희가 6월에 오레곤 여행하는데 여기 추천해 주신 곳 가 볼까 했는데 너무 많이 돌아 가야 해서 고민중입니다. 오레곤 한바꾸 돌라고 하니, 시간이 좀 빡빡해서... 아 그래도 땡겨요. 


    지금 저희는 밴프입니다. 올해 마지막 스키 타러 왔어요. 그리고 오늘 저녁에 밴프 핫스프링을 갑니다. 하하하. 이건 원 온천 마니아 분위기군요. 


  • profile
    Moxie 2019.04.03 10:32
    온천 얘기에 이렇게들 좋아하실지 몰랐습니다.
    올해 연말 이벤트에는 꼭 때타월 같은것도 준비하도록 해 볼게요. ㅋㅋㅋ
    저는 여름에 밴프를 갈까 했는데, 갑자기 방향을 다른데로 틀고 있는 중이예요.
    즐겁게 지내고 오세요~~!!
  • ?
    날나리패밀리 2019.04.03 10:47
    3년 전에 부모님 모시고 여름 밴프 다녀 온 후 넘 좋아서 스키 타러 다시 왔어요. 여름 겨울 다 정말 좋네요. 밴프 강추입니다.
  • profile
    otherwhile 2019.04.03 10:52
    한국인은 역시 목욕탕 스피릿!!! ㅋㅋ 내면의 갈급함이라고 할까요? ㅋ
  • profile
    otherwhile 2019.04.03 10:43
    오호~! 이런 귀하고 소소한 팁까지!!! 감솨합니다. 이참의 여행의 theme을 온천으로 바꿔야 되나? 싶네요^^
  • ?
    날나리패밀리 2019.04.03 10:50
    저희는 애들이 온천 맛을 알아서. ㅋㅋㅋ 뉴멕시코에서 완전 일본식 온천 있어요. 거긴 Taos 스키 타고 들르는 곳. Ten thousand waves라는 곳입니다. 음식도 쥑여요.
  • profile
    otherwhile 2019.04.03 10:55
    @날나리패밀리 님께서는 주로 스키트립을 많이 가시나봐요^^ 저도 대학시절 엄청 탔는데, 달라스로 이사오고 나서는 엄두가 안나네요 ㅠㅠ 아~! 옛날이여!!!
  • ?
    날나리패밀리 2019.04.03 10:59
    애들 피곤하게 만드는 데는 스키 만한 게 없는 듯. ㅋㅋㅋ 네 미친 듯이 다녀요.
  • profile
    otherwhile 2019.04.03 11:02
    그쵸!!! 애들 조금 크면 스키나 스노우보드를 가르쳐보야겠습니다^^ 산속을 내려오며 즐기는 ... 크로스컨츄리 스퇄도 좋고요^^ 아!!! 너무 가고 싶네요~!
  • profile
    ONETHING 2019.04.03 11:32
    여기 좋은데요?!!!!!
    아주 좋아보여요!!!!!
    설명 좀 부턱들려도 될까요?^^
  • profile
    otherwhile 2019.04.03 11:38
    사실 ten thousand waves 에 대한 후기가 한번 올라오면 좋을 듯 해요^^ ㅎㅎ
  • ?
    날나리패밀리 2019.04.03 11:58
    타오스 안 간 지 한 이 삼년 되서 사진을 dig 해야 하는데
    제가 지금 스키장이거든요? 집에 돌아 가면 찾아 보도록 해 볼게요. 그러나! 장담은 못드려요. 저희가 미친 스케줄이라 여름까지 어찌 살아내나 관건이거든요. ㅋㅋ
  • ?
    날나리패밀리 2019.04.03 11:59
    근데 아주 좋은 건 맞아요. 미국 안에 일본 온천을 옮겨 놓은 분위기.
  • profile
    늘푸르게 2019.04.03 14:44
    검색해보니 정말 그렇게 생겼네요. 좋아보여요~
    정말 안 가본 곳이 없으십니다. :)
  • ?
    날나리패밀리 2019.04.03 15:22
    어쩌다 보니. ㅋㅋㅋ

    저희는 애들도 일년에 백 일 이상을 집 밖에서 자요. ㅜㅜ 집은 뭐하러 사나 싶은 케이스. 그러다 보니 아무데서나 잘 지내는 법은 배우는 거 같아요. ㅋㅋ

    여기 식당이 정—-말 맛있어요. 일본 음식 이렇게 잘 하는 데가 뉴멕에 있다는 게 황당. 온천하고 마사지도 미리 예약하시면 하실 수 있고 맛있는 음식에 사케 한 잔 하면 뭐 천국이지요.
    산타페 관광이할 근처의 bandelier National monument 연결하시면 환상. 뉴멕이 참 볼 거 천지인 듯.
    아버커키 근처의 하얏 tamaya 가 또 예술이예요.
    여러 번을 가도 할 게 있는 동네라서 애들도 참 좋아 해요.
  • profile
    늘푸르게 2019.04.03 16:00
    다음 여행지는 여기로 찜했습니다. 공부 좀 해봐야겠네요. ㅎㅎ
  • profile
    otherwhile 2019.04.03 18:00
    여행 후기가 굉장히 궁금한 상황입니다^^ 여행이 하나의 삶으로 풀어내시는 ... 고수이시네요 :) ㅎㅎㅎ
  • profile
    otherwhile 2019.04.04 11:13
    저도 찾아봤는데, 완전 일본이네요~! ㅎㅎㅎ 일본분들이 운영하시나?
  • profile
    otherwhile 2019.04.04 15:42
    아마도 온천에 대한 후기들을 조금 올려야 겠네요^^ ㅎㅎㅎ 아재 스퇄을 너무 좋아하시는 분들이 너무 많아서리~! ㅎㅎ
  • profile
    Moxie 2019.04.04 16:22

    아주 좋습니다. 기대 되요~~!!

    아재는 어느분을 말씀하시는지.. 

  • profile
    잔소리여행꾼 2019.04.04 19:42
    여기 아재는 막시님밖에 없지 않나요 ??? ㅎㅎㅎ
  • profile
    otherwhile 2019.04.04 19:43
    아하 ㅜ.ㅜ; 이렇게 저는 매도 ... 매장 되나요? ㅎㅎㅎ
  • profile
    Moxie 2019.04.04 20:08
    1. 잔소리여행꾼
    2. otherwhile...

    적어놨어요. ㅋㅋㅋ
  • profile
    otherwhile 2019.04.04 22:01

    앗 ㅠ.ㅠ ㅎㅎㅎ 휴~! 그래도 다행이 2번째다.

  • profile
    잔소리여행꾼 2019.04.05 05:17
    아.... 감사합니다 뭐라도 일등하면 좋죠 ㅎㅎㅎ
  • profile
    otherwhile 2019.04.05 09:20
    아하 ㅠㅠ 역쉬 1등은 다르시네요~! 해석자체가 다르네요 :) ㅎㅎㅎ 초고수와 초하수의 차이랄까? ㅋ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항공정보 "늘푸른 항공 차트" 바로가기 (Evergreen-Air-Chart) 2 Moxie 2016.05.13 65830
공지 정보 게시판 공지글 모음 Moxie 2015.01.24 81028
» 여행 이야기 오레곤 포틀랜드: 숨은 Local Hotspot (Bagby Hotspring) 2주 전에, 일정이 있어서 오레곤주 포틀랜드에 다녀왔네요. 제가 달라스로 이사오기 전에 10대와 20대의 젊은 시절을 보냈던 아름다운 도시인데요, 하루 시간이 ... 60 file otherwhile 2019.04.02 729
1965 카드 이야기 SPG 소지자 카드 취소하고 본보이 신청 안녕하세요 아내가 SPG를 소지했었는데 약 한달전에 취소했습니다. (카드는 받은건 2018년 3월에 open 했었습니다) SPG가 없어지고 본보이로 새로 탈바꿈한 ... 4 달타냥 2019.04.03 586
1964 여행후기 Grand Hyatt Taipei (2편) - Feat. 통화 야시장, 딘타이펑 그랜드 하얏 타이페이 2편입니다. 타이페이 101 관광이 마치니 밤이 좀 늦었습니다. 원래 시린야시장등 더 유명한 곳이있으나, 호텔 직원분께 물어보니 야시장... 12 file 철밥통 2019.03.24 612
1963 항공질문 여름방학 계획 도움이 필요합니다. 다들 잘 계신가요??알러지의 계절이 다가왔습니다.훌쩍~벌써 무섭네요.올봄도 베네드릴과 절텍을 끼고 보낼 생각을 하니 내 간은 괜찮은걸까 하는 생각이 뇌리를 ... 9 벌써반백 2019.04.03 519
1962 여행질문 카드 만들기 및 발권문의 드립니다. 안녕하세요. 여행일정만 짜는데, 3개월이 걸렸는데, 앞으로 카드 만들기와 또 발권은 어떻게 해야 될지, 조언좀 부탁드립니다. 7월에 친척이 마우이에서 결혼... 6 w012nymph 2019.03.26 550
1961 가입 인사 신입 회원입니다.  안녕하세요. ^^지난주, 하와이 가는 정보를 검색하다가 이곳을 알게 됐고, 정말 글 하나하나 읽으면서, 운영진분들의 노하우, 정보력세심한 배려에 놀라서 바로 ... 14 w012nymph 2019.03.26 489
1960 기타정보 우버 짜투리 크레딧 털기^^ Amex FR 이후에 다시 찾아뵙습니다^^ 많은 분들이 Amex Platinum을 가지고 계실텐데요, 많은 혜택중 하나가 바로 우버 크레딧일 것입니다. 근데, 워낙 Amex가... 14 file otherwhile 2019.03.01 839
1959 질문 SSN없이 아멕스 신청 제목 그대로 SSN없이 아멕스 델타 골드를 신청했습니다. 4월 3일까지 6만 마일이라고 해서... 근데 SSN 넣는 자리에 ITIN을 넣었는데, 이렇게 떴네요. ... 5 file 세계여행 2019.03.28 445
1958 항공정보 항공권 버리지 마세요! 이미 아시는 정보일 수도 있지만, 짧은 마일세계의 경험 가운데 mileage double-dip의 경험을 나누고자 합니다. 10월에 여행일정이 있어, 싼 티켓을 사다보니 ... 8 file otherwhile 2018.12.15 1522
1957 항공질문 싱가폴에어라인 북더쿡을 아시나요? 안녕하세요 RTW 여행을 2주 남겨놓고 엉덩이 들썩이고 있는 나야 입니다 ㅎㅎㅎ   제가 요번에 싱가폴에어라인을 타고 발리-싱가폴(짧은레이오버)-이스탄불... 3 file naya 2019.04.02 472
1956 카드 이야기 Amex Delta 골드카드 취소시 델타마일리지 다 날아가나요? 안녕하세요 Moxie님 또 하나 질문이 있어서 이렇게 글 남깁니다. Delta Amex카드 쓴지가 3년정도 되어서 이제 정리하려고 합니다. 마일리지를 충분히 모아서 이... 4 yericeni 2019.03.30 443
1955 기타정보 플라스틱 가방은 빈 가방으로 부치지 말자~~ 뜬금없는 제목으로 글을 쓰네요...ㅋㅋ 오늘 제가 DALLAS에 출장차 DFW를 AA를 이용해서 왔습니다. 근데, 짐을 기다리는데,  한 세번째로 나온 가방이... 아래... 15 file 포조동 2019.03.26 604
1954 카드 이야기 카드 스펜딩 채우는 기간 제가 1월 중순에 카드를 신청해서, 1월 19일 처음으로 카드를 썼는데요. 조건은 3개월에 4,000불을 써야 합니다. (체이스 사파이어 프리퍼드입니다) 그러면... 9 세계여행 2019.03.21 604
1953 항공정보 대한항공 어워드 검색창이 예쁘게 바뀌었습니다. 대한항공 이원구간을 내년 여름부터 못쓰게 된다는 소식 다들 들으셨을 것으로 생각 됩니다 :( 해당건과는 별개로 어워드 검색창이 예쁘고 실용적으로 ... 2 file 오리발 2019.03.29 555
1952 항공질문 EVA 비지니스 2번, 케세이 비지니스 3번을 탈까요? ANA, Asiana, Thai, EVA 비지니스 한번씩을 탈까요? 올해안에 멀리 여행을 한번 가려고 며칠전부터 발권을 좀 해보고 있는데요. 가능한 표가 딱 한가지만 보이면 오히려 쉬울텐데, 두가지 일정에서 결정을 해야... 12 Moxie 2019.03.27 621
1951 항공정보 아틀란타 공항(ATL)에서 해본 42분 환승 - 실패 안녕하세요, Moxie입니다. 제가 사는곳이 아틀란타이고, ATL공항이 제 Home Airport인데요. 아틀란타 공항은 눈감고도 다닐수 있을정도로 어디에 뭐가 있... 9 file Moxie 2019.03.23 917
1950 카드 이야기 [업뎃: up to $10 off ~4/8] Uber Eats 할인 코드 할인 코드: LETSEATS2019 16% off, up to $10 until 4/8  최근에 Ubereats에 변화가 있었는데요. '배달 수수료를 낮추고 서비스 이용료 (15%)가 도입... 15 file 늘푸르게 2018.10.06 1661
1949 질문 카드사용 및 상환방법 문의 드립니다 ? 질문 만 하는 Peter 입니다. 매일 보면서 올릴글이 없어 고민 하다 마침내 질문 드립니다. 마침 만불  넘는 카드사용 기회가 있어서 마일리지 욕심에 즐거워 ... 4 peter 2019.03.26 484
1948 항공질문 8월에 한국가는 발권정보 부탁드려요. 안녕하세요. 8월에 아기 돌(18일)이 있어서 한국에 약 2주 반에서 3주간 다녀오려고 합니다. 특별한 출발날짜나 돌아오는 날짜는 없고 아기 돌때만 맞춰서 한국... 24 andy84kbg 2019.03.19 750
1947 기타질문 렌트카 하는 중 최대실수 ㅠㅠ 안녕하세요. 몇 번 물어보고 national에서 렌트카 빌려타고 있는데요. 렌트카 빌릴 때 차 바디체크를 잘 했어야 했는데... 당시 정신없이 빌려나온다고 바디 체크... 3 루쓰네 2019.03.25 530
1946 카드 이야기 Barclay AAdvantage Aviator 사인업 보너스가 올라갔어요! AA 마일의 소중함을 배우고 모을수 있는 방법을 여러방면으로 연구하고 있습니다. 그 중 스펜딩 없이 가장쉽게 모을수 있는 카드 중 하나가 이 카드 인데요 카... 52 file 홍홍홍 2019.01.29 1583
1945 기타정보 3/25/19 아멕스오퍼: Marriott 메리엇 오퍼가 돌아왔어요.  27 file 늘푸르게 2018.04.02 3760
1944 가입 인사 DAD ㅡ HKG 마일리지발권 도움요청합니다 안녕하세요? 좋은 나눔하시는 막시님에게 이끌리어 이렇게 가입하게 되었습니다 그동안 눈팅으로 올리신 글들을 보며 많은 도움을 얻었기에 감사를 드립니다 ... 7 cetzy 2019.03.23 459
1943 여행후기 Grand Hyatt Taipei (1편) - Feat. Taipei 101 다시 주말 아침 찔끔 업데이트입니다. 이번에는 2월 대만 여행의 주요 목표 중 하나였던 Grand Hyatt Taipei와 부근의 여행기가 되겠습니다. 시작하기전에 ... 3 file 철밥통 2019.03.23 497
1942 항공정보 3월 24일부터 운항하는 ANA A380 안녕하세요, Moxie 입니다. 항공계에 간단한 소식인데요. 얼마전부터 ANA가 Airbus 380을 들여 놓는다는 얘기가 돌았는데, 드디어 첫 비행기가 3월 24일에 이... file Moxie 2019.03.23 490
1941 기타질문 아멕스 페이 어떻게들 하셔요?? 갑자기 좀 뜬금없는 캐시가 생겨서 최대한 입금 하기 전에 캐시를 쓸만큼 쓰고 입금을 하려고 하는데요 이걸로 아멕스랑 체이스 크레딧 카드 빌페이를 한번 해볼... 4 한가한 2019.03.21 582
1940 항공정보 Jetblue 연말 표가 3/24에 풀린다네요. 현재 10월말까지만 예약이 가능한데요. 3/24에 연말 표 풀린다고 하네요. Jetblue (젯블루) 간단히 훑어보기- 2편 + 크레딧카드젯블루 탑승후기 4 file 늘푸르게 2019.03.22 537
1939 여행후기 2019년 3월 16일 아틀란타 정기모임 후기~~~ 안녕하세요. 카시아스예요. 아틀란타 정기모임 다녀왔어요. 먼저 이렇게 아틀란타 모임을 만들어 주시는 막시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 34 file 카시아스 2019.03.18 822
1938 질문 virgin atlantic / deltaone 유럽 발권 도와주세요 안녕하세요 virgin atlantic 으로 델타원 타고 유럽을 발권 해보려고 하는데요.  LAX - CDG 는 보이는데요.. LAX-Barcelona는 안보여요. (스페인 은 나오질 ... 4 hooai12 2019.03.21 459
1937 여행후기 늘프르게님 따라 자메이카 몬티고베이 리조트 다녀왔습니다.^^ 늘프르게님 따라서 몬티고베이 발권과 리조트 예약하기 https://flywithmoxie.com/bloggers/233101 늘프르게님에게 감사의마음을 먼저 전합니다.^^ ... 51 file ONETHING 2018.11.08 1651
1936 여행정보 오하우 후기 꿈같던 마우이 여행을 뒤로하고 오하우를 갔습니다. 와이키키에 있는 호텔에서 투숙을 하게 되었는데 대부분 차를 렌트하는게 별로 좋은 옵션이 아니라고하셔... 13 file 철밥통 2018.07.22 2283
1935 가입 인사 안녕하세요. 안녕하세요. 미국 캔자스에 살고있는 Andy라고 합니다. 동네 한의원 하시는 형님이 알려주셔서 가입하게됐습니다. 좋은 사이트를 알게되어 기분이 좋네요. 완... 10 andy84kbg 2019.03.19 450
1934 세상 이야기 Fly with Moxie 아틀란타 정기모임 - 2019년 3월 16일 토요일 이번 모임 후기를 이글에 올려놓습니다. 2019년 3월 16일 아틀란타 정기모임 후기~~~ -------------------------------------------------------------------... 65 Moxie 2019.02.18 1368
1933 정보 우리 막시 사이트에는 블로거님 페이지가 따로 있는거 아시죠? 한주에 시작 월요일입니다~ 전 아직 피로가 덜풀렸는지 해롱헤롱하네요 예전에는 밤새고 출근해도 멀쩡했는데 말이죠 ㅠㅠ 다들 아시겠지만 혹시 모르시는분들이 ... 15 잔소리여행꾼 2019.03.18 602
1932 카드 이야기 체이스 사파이어 프리퍼드 카드 6만포인트 오퍼 오늘은 일요일이라서 은행들이 문을 닫았지만, 내일 월요일부터 체이스 지점에서 사파이어 프리퍼드 6만포인트 오퍼로 신청이 가능하다고 발표하였습니다. 현... 3 Moxie 2019.03.17 763
1931 항공질문 아시아나 마일리지로 스타얼라이언스 발권 아시아나 마일리지로 스타얼라이언스 발권이 생각보다 어렵네요. 구간은 애틀란타에서 라스베가스 입니다. 어디로 가면 발권할수 있을까요? 12 Ceramicbank 2019.03.18 673
1930 발권/예약후기 2019년 3월 봄방학에 가는 San Juan, Puerto Rico 요즘 발권후기나 여행후기를 안올린지 너무 오래되나서 간만에 발권후기 하나 올립니다.  특별한 발권후기는 아니고 그냥 시간이 잘 맞다보니 운좋게 호텔과 항... 20 file 흙돌이 2019.01.18 1030
1929 기타정보 구글 보이스를 통한 원하는 전화번호 구하기 모두들 안녕하세요! 정말 오랜만에 글을 남겨 보네요^^ 혹시 자기가 원하는 전화번호를 검색해서 내가 좋아하는 핸드폰 번호를 가지고 싶으신가요? 아 이젠 페... 6 file Bob 2019.03.18 621
1928 정보 Giant-Gas point promotion (DMV) 안녕하세요~ 어제 정모 마치고 뱅기가 딜레이되서 ATL 공항에서 멍때리고 있다가 갑자기 생각나서 간단히 글하나 씁니다. 지금 DMV 지역 Giant groccery 개스 포... 15 잔소리여행꾼 2019.03.17 462
1927 항공질문 아시아나 마일 스타얼라언스 발권시 개별 여정의 조합 가능 여부 처음으로 질문 올려봅니다 :) 아시아나 마일로 스타얼라이언스 발권 검색시 홈페이지에서 나온 루팅 외 개별 루팅이 가능함을 확인하면, 아시아나 상담사가 ... 4 오리발 2019.03.18 48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2 Next
/ 52
mstore
lh blank rh
설문조사 종료일: 2019-02-28
blank
2019년 Fly with Moxie 해외 모임장소 추천 (36)
1 동경
  bar 7 (19%)
2 싱가폴
  bar 2 (5%)
3 홍콩
  bar 18 (50%)
4 타이페이
  bar 7 (19%)
5 북경
  bar 1 (2%)
6 댓글로 추천
  bar 1 (2%)
blank
lb blank rb

Moxie 게시판

Credit Cards

Moxie 여행기

Senior Bloggers

MEMBER LOGIN
Transform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