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

오늘 포스팅에서는 3월 25일부터 조지아주에 16세이상 어른에게 열리게 된 코비드 백신 정책으로 부지런히 예약하고 접종하고 왔던 경험을 나눠볼까 합니다.  이제는 조금씩 잡혀가는듯한 평생 한번 올까말까 한 바이러스의 접종이라서, 블로그에 리뷰를 남기면서 "두고두고" 기억하려고 해요. :)...

저희가 하는 포인트 게임이 그렇게 따라오기가 쉽지많은 않은것임엔 틀림이 없는데, 이 복잡한 내용을 클럽하우스라는 제한된 공간에서 말로 다 설명드리기에는 역부족이였고요. 싸이트 내에 여기저기 모여왔던 정보들을 한군데에 몰아서 "지침서" 비슷한 포스팅을 아직은 써 본적이 없는듯 합니다.  스스로 시작해보고, 따라해보고, 포인트로 예약/발권을 하실수 있을때까지 여러분의 여행 준비는 Fly...

이번주 월요일부터 수요일 저녁까지 Fly with Moxie의 Annual Update를 진행했습니다.  원래 매년말에 한해동안 사용에 불편한 몇가지들을 적어놨다가 한번에 수정하곤 했었는데, 2020년 연말에 미처 못하고 한해를 넘기고 이제서야 했어요.  오늘 포스팅에서는 여행이 별로 없는 요즘에 부지런히 해본 Fly with Moxie의 2021년 싸이트 업데이트 몇가지 알려드리겠습니다. 잘 익히고 사용하시면...

오늘 포스팅은 2020년을 마감하면서 적어보는 Fly with Moxie의 여행 블로그 얘기입니다.  2020년에 미국에 코로나 바이러스가 장기화되면서 지난 8월부터인가 이 내용을 한번 적어내려가려고 Draft에 내내 보관만 하고 있다가.. 생각외로 그때부터 일이 바빠져서 생각을 정리할 기회가 없었는데, 이제서야 해 봅니다. :) 오늘 이 글을 한번 읽어보시면서, Fly with Moxie가...

2020년을 마감하는 마지막주에 한 해를 마감하는 이런 저런 정리하는 글들을 작성해 보다가, 아무래도 역사적으로 기억에 남을 2020년의 각종 기록을 남기지 않는건 아닌것 같아서 오늘 글을 적어봅니다.  아마도 매년 한해동안 다녔던 기록들을 정리하곤 했었는데요. 그동안 Moxie가 얼마나 많이 다니는가 기억하시는 분들이 계실런지 모르지만, 거의 매년 항공 100회 탑승,...

한해동안 있었던 Fly with Moxie에서의 각종 Top 10 리스트입니다.  블로그를 보시는 분들께서 그동안에 너무 숫자에 얽매이는 경향을 보여주셔서, 지난 싸이트 개편때에 싸이트 전체에서의 게시글 조회수를 없앴습니다.  이렇게 해놓고보니, 그동안에 보이던 조회수로 나름 글의 유명세를 알아보시던 분들이 그럴수 없게 되었어요. 그러면서 저번엔 언제 다른 싸이트에서 Fly with Moxie를...

새해가 시작될때까지는 별 커다란 여행이나 급한 소식들은 없을것 같아서, 오늘을 포함해서 앞으로 며칠간 포스팅에서는 지난 한해를 돌아보면서 그동안 여유가 되면 남겨보고 싶었던 몇가지 글을 계속 써 볼까 합니다.  오늘은 그 첫번째로, 블로그 6년차에 들어가는 Fly with Moxie가 그동안에 만들어 놨지만 활발하게 활용하지 못했던 여러가지 Social Media...

오늘 포스팅은 위의 비행기를 탑승하시고 볼리비아에 입국하셔서 경험하셨던 7일간의 의무격리 내용을 나눠볼까 합니다.  직접 경험하신 분은 힘드셨겠지만, 정보를 제보받아 작성하는 저나, 오늘 글을 읽으시는 여러분들 모두 "격리치고는 너무 좋은", 혹은 "이건 격리가 아니고 휴가네"...

BoardingArea